김준현·이국주 등 코코엔터 개그맨 함께 새 기획사 설립

입력 2015.01.26 (22:3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김대희·김준현·이국주·김지민·조윤호 등 최근 폐업한 연예기획사 코코엔터테인먼트 소속 개그맨 40여 명이 함께 새로운 기획사를 설립했다.

이들은 김대희를 주축으로 신생 기획사 제이디브로스를 설립했다고 26일 밝혔다.

제이디브로스는 "코코엔터테인먼트의 폐업 소식 이후 저희 40여 명의 연기자가 다 같이 모여 개그맨 김대희를 주축으로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고 밝혔다.

김대희는 "힘든 시기에 불평 없이 기다려준 후배들에게 감사할 따름"이라며 "소속사 없이 활동하고 있는 연기자들의 힘든 부분을 그 누구보다 잘 알기에 보고만 있을 수 없어 연기자들끼리 똘똘 뭉쳐 작지만 우리들의 회사를 만들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준호의 자리는 항상 비워져 있고, 지금 하고 있는 일이 잘 마무리 되어 우리와 함께 하길 기다리고 있겠다"라고 덧붙였다.

제이디브로스는 김대희가 김준호와 함께 후배 연기자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일부 연기자들의 미지급 출연료 문제를 자비로 해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코코엔터테인먼트는 공동대표 김우종 씨가 수억 원의 공금을 횡령해 해외로 달아난 사건으로 지난 24일 폐업을 발표했다.

회사는 문을 닫았지만 이 회사의 콘텐츠 부문 대표로 개그맨 후배들을 이끌어왔던 김준호는 '도의적 책임'을 지고 횡령사건으로 발생한 개그맨들의 출연료 미지급 문제를 자비로 해결 중이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김준현·이국주 등 코코엔터 개그맨 함께 새 기획사 설립
    • 입력 2015-01-26 22:33:15
    연합뉴스
김대희·김준현·이국주·김지민·조윤호 등 최근 폐업한 연예기획사 코코엔터테인먼트 소속 개그맨 40여 명이 함께 새로운 기획사를 설립했다. 이들은 김대희를 주축으로 신생 기획사 제이디브로스를 설립했다고 26일 밝혔다. 제이디브로스는 "코코엔터테인먼트의 폐업 소식 이후 저희 40여 명의 연기자가 다 같이 모여 개그맨 김대희를 주축으로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고 밝혔다. 김대희는 "힘든 시기에 불평 없이 기다려준 후배들에게 감사할 따름"이라며 "소속사 없이 활동하고 있는 연기자들의 힘든 부분을 그 누구보다 잘 알기에 보고만 있을 수 없어 연기자들끼리 똘똘 뭉쳐 작지만 우리들의 회사를 만들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준호의 자리는 항상 비워져 있고, 지금 하고 있는 일이 잘 마무리 되어 우리와 함께 하길 기다리고 있겠다"라고 덧붙였다. 제이디브로스는 김대희가 김준호와 함께 후배 연기자들의 경제적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일부 연기자들의 미지급 출연료 문제를 자비로 해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코코엔터테인먼트는 공동대표 김우종 씨가 수억 원의 공금을 횡령해 해외로 달아난 사건으로 지난 24일 폐업을 발표했다. 회사는 문을 닫았지만 이 회사의 콘텐츠 부문 대표로 개그맨 후배들을 이끌어왔던 김준호는 '도의적 책임'을 지고 횡령사건으로 발생한 개그맨들의 출연료 미지급 문제를 자비로 해결 중이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