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 “송영근 의원 언어폭력…새누리당 석고대죄해야”

입력 2015.01.29 (17:3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새누리당 송영근 의원이 여군과 대한민국 국민에게 언어 폭력을 휘둘렀다며 사과를 촉구했습니다.

서영교 원내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송영근 의원 같은 군 장성이 만든 군 문화가 여군들이 고통스럽게 당하는 성폭력 문화를 만들어 놓은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다며 송 의원은 물론 새누리당도 국민 앞에 석고대죄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서 의원은 새누리당의 경우 비슷한 사건이 벌어질 때마다 재발 방지를 약속해 왔지만 달라지지 않고 있다며 먼저 의원들 인성교육부터 제대로 해야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송영근 의원은 부하 여군을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된 육군 여단장 사건에 대해, 해당 여단장이 외박을 거의 안 나갔던 게 성폭행의 원인이었다는 취지로 발언해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야 “송영근 의원 언어폭력…새누리당 석고대죄해야”
    • 입력 2015-01-29 17:34:55
    정치
새정치민주연합은 새누리당 송영근 의원이 여군과 대한민국 국민에게 언어 폭력을 휘둘렀다며 사과를 촉구했습니다. 서영교 원내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송영근 의원 같은 군 장성이 만든 군 문화가 여군들이 고통스럽게 당하는 성폭력 문화를 만들어 놓은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다며 송 의원은 물론 새누리당도 국민 앞에 석고대죄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서 의원은 새누리당의 경우 비슷한 사건이 벌어질 때마다 재발 방지를 약속해 왔지만 달라지지 않고 있다며 먼저 의원들 인성교육부터 제대로 해야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송영근 의원은 부하 여군을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된 육군 여단장 사건에 대해, 해당 여단장이 외박을 거의 안 나갔던 게 성폭행의 원인이었다는 취지로 발언해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