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정-한나래 조, 중국 선전 챌린저 ‘준우승’

입력 2015.04.24 (15:13) 수정 2015.04.24 (19:0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장수정(복식 378위·사랑모아병원)-한나래(254위·인천시청) 조가 국제테니스연맹(ITF) 선전 여자 챌린저대회(총상금 2만5천 달러) 복식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장수정-한나래 조는 24일 중국 선전에서 열린 대회 5일째 복식 결승에서 루자징(174위·중국)-노파완 레치와카른(281위·태국) 조에 0-2(4-6, 5-7)로 졌다.

이날 베스터호프(134위·네덜란드)와 짝을 이룬 김청의(1007위·안성시청)도 중국 윈난성 위시에서 열린 ITF 중국 퓨처스 4차 대회(총상금 1만5천 달러) 5일째 남자 복식 결승에서 출전했지만 신가오-저리(이상 중국) 조에 0-2(4-6, 4-6)으로 져 준우승에 그쳤다.

다만 김청의(단식 377위)는 이날 이 대회 단식 8강전에서 차오자오이(914위·중국)를 2-0(6-2, 6-2)으로 가볍게 이기고 4강에 올랐다.

임용규(474위·당진시청)는 태국 방콕에서 열린 ITF 창 프로 서키트 퓨처스대회(총상금 1만 달러) 단식 4강전에서 아키라 샌틸런(1천70위·일본)에게 0-2(3-6, 3-6)로 져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장수정-한나래 조, 중국 선전 챌린저 ‘준우승’
    • 입력 2015-04-24 15:13:40
    • 수정2015-04-24 19:02:26
    연합뉴스
장수정(복식 378위·사랑모아병원)-한나래(254위·인천시청) 조가 국제테니스연맹(ITF) 선전 여자 챌린저대회(총상금 2만5천 달러) 복식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장수정-한나래 조는 24일 중국 선전에서 열린 대회 5일째 복식 결승에서 루자징(174위·중국)-노파완 레치와카른(281위·태국) 조에 0-2(4-6, 5-7)로 졌다.

이날 베스터호프(134위·네덜란드)와 짝을 이룬 김청의(1007위·안성시청)도 중국 윈난성 위시에서 열린 ITF 중국 퓨처스 4차 대회(총상금 1만5천 달러) 5일째 남자 복식 결승에서 출전했지만 신가오-저리(이상 중국) 조에 0-2(4-6, 4-6)으로 져 준우승에 그쳤다.

다만 김청의(단식 377위)는 이날 이 대회 단식 8강전에서 차오자오이(914위·중국)를 2-0(6-2, 6-2)으로 가볍게 이기고 4강에 올랐다.

임용규(474위·당진시청)는 태국 방콕에서 열린 ITF 창 프로 서키트 퓨처스대회(총상금 1만 달러) 단식 4강전에서 아키라 샌틸런(1천70위·일본)에게 0-2(3-6, 3-6)로 져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