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해, 한중 합작 드라마 ‘세기의 커플’ 출연

입력 2015.10.12 (10:1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다해가 한중 합작 드라마 '세기의 커플'에 출연한다.

12일 이다해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다해는 이 드라마에서 패션전문기업의 상속녀로 아이돌 걸그룹 멤버를 거쳐 배우로 이름을 알리며 화려한 삶을 사는 톱스타 최환영 역을 맡았다.

사람의 진심을 믿지 못하는 내면의 상처를 가진 최환영은 상황에 밀려 악연이 있던 남자 톱스타와 계약결혼을 하게 되지만 곧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된다.

'세기의 커플'은 중국 최대 온라인 상거래 사이트는 알리바바가 새로 만든 드라마 채널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작품으로 이달 촬영을 시작해 연말께 알리바바를 통해 공개된다.

내년 초에는 중국 호남위성TV로도 방영될 예정이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이다해, 한중 합작 드라마 ‘세기의 커플’ 출연
    • 입력 2015-10-12 10:11:10
    연합뉴스
배우 이다해가 한중 합작 드라마 '세기의 커플'에 출연한다. 12일 이다해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다해는 이 드라마에서 패션전문기업의 상속녀로 아이돌 걸그룹 멤버를 거쳐 배우로 이름을 알리며 화려한 삶을 사는 톱스타 최환영 역을 맡았다. 사람의 진심을 믿지 못하는 내면의 상처를 가진 최환영은 상황에 밀려 악연이 있던 남자 톱스타와 계약결혼을 하게 되지만 곧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된다. '세기의 커플'은 중국 최대 온라인 상거래 사이트는 알리바바가 새로 만든 드라마 채널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작품으로 이달 촬영을 시작해 연말께 알리바바를 통해 공개된다. 내년 초에는 중국 호남위성TV로도 방영될 예정이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