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육통’ 대한항공 산체스, 현대캐피탈전 결장

입력 2015.10.17 (14:1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프로배구 남자부 대한항공 마이클 산체스(29)가 허리 통증으로 17일 현대캐피탈전에 결장한다.

김종민 대한항공 감독은 이날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리는 경기를 앞두고 "산체스는 허리가 아파서 오늘 경기에 못 나선다"며 "고질적인 허리 통증이 재발해 병원에 갔다"고 밝혔다.

김 감독은 "조금 전 연락을 받았는데 근육통 정도라고 한다"며 "약물치료를 받고 하루 정도 쉬면 괜찮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산체스 대신 신영수가 라이트에 들어간다. 신영수가 흔들리면 김학민이 라이트로 투입될 예정이다.

대한항공의 산체스 의존도는 매우 높다. 산체스는 지난 시즌 혼자서 팀 공격의 48.2%를 도맡았다.

산체스 없는 대한항공이 이날 어떤 경기를 펼칠지 주목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근육통’ 대한항공 산체스, 현대캐피탈전 결장
    • 입력 2015-10-17 14:14:33
    연합뉴스
프로배구 남자부 대한항공 마이클 산체스(29)가 허리 통증으로 17일 현대캐피탈전에 결장한다. 김종민 대한항공 감독은 이날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리는 경기를 앞두고 "산체스는 허리가 아파서 오늘 경기에 못 나선다"며 "고질적인 허리 통증이 재발해 병원에 갔다"고 밝혔다. 김 감독은 "조금 전 연락을 받았는데 근육통 정도라고 한다"며 "약물치료를 받고 하루 정도 쉬면 괜찮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산체스 대신 신영수가 라이트에 들어간다. 신영수가 흔들리면 김학민이 라이트로 투입될 예정이다. 대한항공의 산체스 의존도는 매우 높다. 산체스는 지난 시즌 혼자서 팀 공격의 48.2%를 도맡았다. 산체스 없는 대한항공이 이날 어떤 경기를 펼칠지 주목된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