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안타 행진 '스톱'…타율 0.314

입력 2016.03.31 (07:1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추신수(34·텍사스 레인저스)가 안타 행진을 멈췄지만 타점을 추가했다.

추신수는 31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시범경기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무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시범경기 타율은 0.333에서 0.314(35타수 11안타)로 내려갔다.

지난 28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서 7경기 연속 안타를 친 추신수는 이날 사흘 만에 경기에 나섰다.

추신수는 1회말 1사 3루에서 상대 선발투수 이안 케네디의 3구째 시속 92마일 투심 직구를 공략해 2루 땅볼로 물러났다.

하지만 그 사이 3루주자 딜리아노 드실즈가 홈으로 쇄도해 추신수는 타점을 올렸다.

추신수는 팀이 2-1로 앞선 4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바뀐 투수 웨이드 데이비스를 상대했지만 라인드라이브성 타구가 1루수 글러브에 빨려 들어갔다.

추신수는 5회초 수비 때 라이언 코델과 교체됐다.

텍사스는 5-1로 승리했다.

텍사스 타선은 2-1로 앞선 6회말 상대 투수 루크 호체바를 상대로 적시타 3개를 잇달아 때려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추신수, 안타 행진 '스톱'…타율 0.314
    • 입력 2016-03-31 07:14:49
    연합뉴스
추신수(34·텍사스 레인저스)가 안타 행진을 멈췄지만 타점을 추가했다.

추신수는 31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서프라이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시범경기에 3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무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시범경기 타율은 0.333에서 0.314(35타수 11안타)로 내려갔다.

지난 28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서 7경기 연속 안타를 친 추신수는 이날 사흘 만에 경기에 나섰다.

추신수는 1회말 1사 3루에서 상대 선발투수 이안 케네디의 3구째 시속 92마일 투심 직구를 공략해 2루 땅볼로 물러났다.

하지만 그 사이 3루주자 딜리아노 드실즈가 홈으로 쇄도해 추신수는 타점을 올렸다.

추신수는 팀이 2-1로 앞선 4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바뀐 투수 웨이드 데이비스를 상대했지만 라인드라이브성 타구가 1루수 글러브에 빨려 들어갔다.

추신수는 5회초 수비 때 라이언 코델과 교체됐다.

텍사스는 5-1로 승리했다.

텍사스 타선은 2-1로 앞선 6회말 상대 투수 루크 호체바를 상대로 적시타 3개를 잇달아 때려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