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호, 시즌 8호 3점포 등 3안타 4타점

입력 2016.06.03 (14:31) 수정 2016.06.03 (14:3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미국 프로야구 시애틀의 이대호(34)가 대타로 나와 3점 홈런 등 3타수 3안타 4타점을 폭발하며 팀의 대역전극을 이끌었다.

이대호는 오늘(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와의 경기에 팀이 12대 4로 뒤진 6회 1사 2,3루에서 애덤 린드의 대타로 출전했다.

이대호는 좌투수 브래드 핸드의 5구째인 시속 132km 커브를 받아쳐 좌측 담장을 넘기는 추격의 3점 홈런을 쏘아올렸다. 이 홈런은 이대호의 시즌 8호 홈런이다.

[바로가기] ☞ 이대호 8호 홈런 영상

이대호는 지난달 31일 샌디에이고와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시즌 7호 홈런을 때린 지 3경기 만에 추가 홈런을 터트렸다.

이대호의 홈런으로 12대 7로 점수차를 좁힌 시애틀은 맹추격을 시작했다. 이어진 7회초 2사 만루 상황에서 카일 시거가 2타점 우전 적시타로 12대 9로 따라붙었다.

이어진 2사 1, 3루에서 이대호가 등장했다. 이대호는 교체된 투수 우완 브랜던 마우러와 풀카운트로 겨루다가 시속 약 154㎞ 강속구를 받아쳐 우전 적시타로 1점을 추가했다.

이어 크리스 아이아네타와 로메로의 적시타로 12대 12 동점을 만든 시애틀은 션 오말리의 중전 안타로 13대 12 역전을 이뤘다. 후속타자들의 안타가 추가로 이어지면서 7회초에만 9득점을 올린 시애틀은 16대 12로 대역전했다.

이대호는 8회초 세 번째 타석에서는 다시 좌전 안타를 쳤다.

1홈런 포함 3타수 3안타 4타점 2득점으로 활약한 이대호의 시즌 타율은 3할1리(83타수 25안타)로 상승, 메이저리그 데뷔 후 처음으로 3할대를 돌파했다.

경기에서는 시애틀이 이대호의 활약을 앞세워 16대 13으로 승리했다.

미네소타의 박병호(30)는 메이저리그 데뷔 후 처음으로 3안타 경기를 펼쳤다. 박병호는 탬파베이와의 홈경기에 6번 타자로 출전해 2루타 2개를 포함해 3타수 3안타 1볼넷 2득점으로 활약하며,팀의 6대 4 승리를 이끌었다.

메이저리그 데뷔 45경기 만에 처음으로 3안타 경기를 펼친 박병호는 시즌 타율을 2할1푼1리에서 2할2푼6리로 끌어올렸다.

피츠버그의 강정호(29)는 마이애미전에 4번 타자로 선발 출전해,7회초 2루타를 추가하며 5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볼티모어의 김현수(28)는 이틀 연속 안타로 9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이어갔다. 김현수는 보스턴과의 홈경기에 2번 타자로 출전해 5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이대호, 시즌 8호 3점포 등 3안타 4타점
    • 입력 2016-06-03 14:31:38
    • 수정2016-06-03 14:32:15
    취재K
미국 프로야구 시애틀의 이대호(34)가 대타로 나와 3점 홈런 등 3타수 3안타 4타점을 폭발하며 팀의 대역전극을 이끌었다. 이대호는 오늘(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와의 경기에 팀이 12대 4로 뒤진 6회 1사 2,3루에서 애덤 린드의 대타로 출전했다. 이대호는 좌투수 브래드 핸드의 5구째인 시속 132km 커브를 받아쳐 좌측 담장을 넘기는 추격의 3점 홈런을 쏘아올렸다. 이 홈런은 이대호의 시즌 8호 홈런이다. [바로가기] ☞ 이대호 8호 홈런 영상 이대호는 지난달 31일 샌디에이고와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시즌 7호 홈런을 때린 지 3경기 만에 추가 홈런을 터트렸다. 이대호의 홈런으로 12대 7로 점수차를 좁힌 시애틀은 맹추격을 시작했다. 이어진 7회초 2사 만루 상황에서 카일 시거가 2타점 우전 적시타로 12대 9로 따라붙었다. 이어진 2사 1, 3루에서 이대호가 등장했다. 이대호는 교체된 투수 우완 브랜던 마우러와 풀카운트로 겨루다가 시속 약 154㎞ 강속구를 받아쳐 우전 적시타로 1점을 추가했다. 이어 크리스 아이아네타와 로메로의 적시타로 12대 12 동점을 만든 시애틀은 션 오말리의 중전 안타로 13대 12 역전을 이뤘다. 후속타자들의 안타가 추가로 이어지면서 7회초에만 9득점을 올린 시애틀은 16대 12로 대역전했다. 이대호는 8회초 세 번째 타석에서는 다시 좌전 안타를 쳤다. 1홈런 포함 3타수 3안타 4타점 2득점으로 활약한 이대호의 시즌 타율은 3할1리(83타수 25안타)로 상승, 메이저리그 데뷔 후 처음으로 3할대를 돌파했다. 경기에서는 시애틀이 이대호의 활약을 앞세워 16대 13으로 승리했다. 미네소타의 박병호(30)는 메이저리그 데뷔 후 처음으로 3안타 경기를 펼쳤다. 박병호는 탬파베이와의 홈경기에 6번 타자로 출전해 2루타 2개를 포함해 3타수 3안타 1볼넷 2득점으로 활약하며,팀의 6대 4 승리를 이끌었다. 메이저리그 데뷔 45경기 만에 처음으로 3안타 경기를 펼친 박병호는 시즌 타율을 2할1푼1리에서 2할2푼6리로 끌어올렸다. 피츠버그의 강정호(29)는 마이애미전에 4번 타자로 선발 출전해,7회초 2루타를 추가하며 5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볼티모어의 김현수(28)는 이틀 연속 안타로 9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이어갔다. 김현수는 보스턴과의 홈경기에 2번 타자로 출전해 5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