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터널’에 갇힌 극장가…개봉일 1위

입력 2016.08.11 (07:0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영화 '터널'이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올여름 한국영화 대전(大戰)의 지형을 더욱 복잡하게 만들었다.

11일 영화관 입장권 통화전산망에 따르면 '터널'은 개봉 첫날인 10일 하루 동안 37만8천942명을 불러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터널'의 개봉 첫날 성적은 '부산행'(87만2천517명), '인천상륙작전'(46만4천452명)에는 미치지 못한다. 그러나 '터널'의 스크린 수는 818개지만 '부산행'은 2배 가까이 많은 1천506개, '인천상륙작전'은 901개로 각각 출발했다는 점에서 상당히 선전한 것으로 보인다.

배우 하정우가 주연을 맡은 '터널'은 평범한 회사원이 어느 날 무너진 터널에 갇혀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끝까지 간다'를 연출한 김성훈 감독의 신작으로, 배급사 쇼박스의 '텐트폴 영화'로 일찌감치 주목을 받았다. 텐트폴 영화는 텐트를 받쳐주는 기둥처럼 투자·배급사 영화 가운데 가장 흥행에 성공할 만한 작품을 말한다.

이날 동시에 개봉한 '국가대표2'는 6만1천481명을 동원해 6위에 그쳤다.

'국가대표2'는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의 좌충우돌 동계아시안게임 도전기를 다룬 영화로, '슈퍼스타 감사용'의 김종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이 영화의 전편 격인 '국가대표(2009)'는 스포츠 영화로는 최다 관객인 840여만명을 동원한 바 있다.

'덕혜옹주'는 2위로 한 계단 하락했으나 관객 18만9천694명을 추가해 누적 관객 수는 239만8천734명을 기록했다.

3위는 10만3천911명을 동원한 '인천상륙작전'(누적 관객 수 566만9천158명)이 차지했다.

'부산행'도 하루 동안 7만5천323명을 보태며 4위에 올랐다. 지난달 20일 첫선을 보인 '부산행'이 지금까지 불러모은 관객은 1천37만459명에 달한다.

이밖에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마이펫의 이중생활'이 5위, DC코믹스의 야심작 '수어사이드 스쿼드'가 7위를 기록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영화 ‘터널’에 갇힌 극장가…개봉일 1위
    • 입력 2016-08-11 07:07:17
    연합뉴스
영화 '터널'이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올여름 한국영화 대전(大戰)의 지형을 더욱 복잡하게 만들었다.

11일 영화관 입장권 통화전산망에 따르면 '터널'은 개봉 첫날인 10일 하루 동안 37만8천942명을 불러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터널'의 개봉 첫날 성적은 '부산행'(87만2천517명), '인천상륙작전'(46만4천452명)에는 미치지 못한다. 그러나 '터널'의 스크린 수는 818개지만 '부산행'은 2배 가까이 많은 1천506개, '인천상륙작전'은 901개로 각각 출발했다는 점에서 상당히 선전한 것으로 보인다.

배우 하정우가 주연을 맡은 '터널'은 평범한 회사원이 어느 날 무너진 터널에 갇혀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끝까지 간다'를 연출한 김성훈 감독의 신작으로, 배급사 쇼박스의 '텐트폴 영화'로 일찌감치 주목을 받았다. 텐트폴 영화는 텐트를 받쳐주는 기둥처럼 투자·배급사 영화 가운데 가장 흥행에 성공할 만한 작품을 말한다.

이날 동시에 개봉한 '국가대표2'는 6만1천481명을 동원해 6위에 그쳤다.

'국가대표2'는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의 좌충우돌 동계아시안게임 도전기를 다룬 영화로, '슈퍼스타 감사용'의 김종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이 영화의 전편 격인 '국가대표(2009)'는 스포츠 영화로는 최다 관객인 840여만명을 동원한 바 있다.

'덕혜옹주'는 2위로 한 계단 하락했으나 관객 18만9천694명을 추가해 누적 관객 수는 239만8천734명을 기록했다.

3위는 10만3천911명을 동원한 '인천상륙작전'(누적 관객 수 566만9천158명)이 차지했다.

'부산행'도 하루 동안 7만5천323명을 보태며 4위에 올랐다. 지난달 20일 첫선을 보인 '부산행'이 지금까지 불러모은 관객은 1천37만459명에 달한다.

이밖에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마이펫의 이중생활'이 5위, DC코믹스의 야심작 '수어사이드 스쿼드'가 7위를 기록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