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2차 軍개편…육군 24만명 줄이고 해군·로켓군 늘린다”

입력 2016.12.11 (18:51) 수정 2016.12.11 (19:1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올해 초 대대적 군 조직 개편을 단행한 중국이 내년부터 3년간 육군 병력 24만명 감축과 집단군 개편을 골자로 한 2차 군 개편을 단행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다. 그 대신 해군과 로켓군 병력을 늘릴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겸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은 지난 3일 중앙군사위의 군대 개혁 공작회의에서 2차 명령을 하달했다고 명보(明報)가 중국 군사 웹사이트와 소식통을 인용해 11일 보도했다.

시 주석은 회의에서 "(군) 조정을 통해 기구를 개선하고 새로운 역량을 개발해야 한다"며 숫자와 규모 감소 요구에 맞춰 부대 편성이 충실과 복합, 다재다능, 민첩을 지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명보는 중국 인민해방군이 시 주석의 지시에 따라 내년부터 2019년까지 육군 병력을 115만 명에서 91만 명으로 24만 명 감축하는 등 군 병력을 30만 명 줄일 것이라고 전했다.

또 군 장교를 현재 60만 명에서 40만 명으로 줄여 장교 대 사병 비율을 1대 2.7명에서 3.5명으로 변경할 계획이라고 명보가 전했다. 이는 올해 초 군 4총부 체제를 폐지하고 7대 군구(軍區)를 5대 전구(戰區)로 개편한 데 이은 조치다.

시 주석은 작년 9월 항일전 승전 70주년 기념 열병식에서 병력 30만 명 감축 계획을 밝혔지만, 구체적인 감축 시기와 군종 등은 언급하지 않았다.

육군 병력이 대폭 감축되는 대신 해군 병력이 23만 명에서 30만 명으로 늘어나고 로켓군도 12만 명에서 14만 명으로 늘어난다. 공군은 현 병력인 40만 명으로 유지된다.

중앙군사위 정치공작부의 웨이신(微信·모바일 메신저 위챗) 공식 계정인 '쥔전핑공작실(鈞正平工作室)'은 최근 게시 글에서 "충실은 좋은 인재를 요긴한 곳에 쓰는 것이며 복합은 장벽을 허무는 것"이라며 "다재다능은 다양한 군사 임무 실시를, 민첩은 최대 효율을 발휘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中 2차 軍개편…육군 24만명 줄이고 해군·로켓군 늘린다”
    • 입력 2016-12-11 18:51:48
    • 수정2016-12-11 19:11:06
    국제
올해 초 대대적 군 조직 개편을 단행한 중국이 내년부터 3년간 육군 병력 24만명 감축과 집단군 개편을 골자로 한 2차 군 개편을 단행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다. 그 대신 해군과 로켓군 병력을 늘릴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겸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은 지난 3일 중앙군사위의 군대 개혁 공작회의에서 2차 명령을 하달했다고 명보(明報)가 중국 군사 웹사이트와 소식통을 인용해 11일 보도했다.

시 주석은 회의에서 "(군) 조정을 통해 기구를 개선하고 새로운 역량을 개발해야 한다"며 숫자와 규모 감소 요구에 맞춰 부대 편성이 충실과 복합, 다재다능, 민첩을 지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명보는 중국 인민해방군이 시 주석의 지시에 따라 내년부터 2019년까지 육군 병력을 115만 명에서 91만 명으로 24만 명 감축하는 등 군 병력을 30만 명 줄일 것이라고 전했다.

또 군 장교를 현재 60만 명에서 40만 명으로 줄여 장교 대 사병 비율을 1대 2.7명에서 3.5명으로 변경할 계획이라고 명보가 전했다. 이는 올해 초 군 4총부 체제를 폐지하고 7대 군구(軍區)를 5대 전구(戰區)로 개편한 데 이은 조치다.

시 주석은 작년 9월 항일전 승전 70주년 기념 열병식에서 병력 30만 명 감축 계획을 밝혔지만, 구체적인 감축 시기와 군종 등은 언급하지 않았다.

육군 병력이 대폭 감축되는 대신 해군 병력이 23만 명에서 30만 명으로 늘어나고 로켓군도 12만 명에서 14만 명으로 늘어난다. 공군은 현 병력인 40만 명으로 유지된다.

중앙군사위 정치공작부의 웨이신(微信·모바일 메신저 위챗) 공식 계정인 '쥔전핑공작실(鈞正平工作室)'은 최근 게시 글에서 "충실은 좋은 인재를 요긴한 곳에 쓰는 것이며 복합은 장벽을 허무는 것"이라며 "다재다능은 다양한 군사 임무 실시를, 민첩은 최대 효율을 발휘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