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우식 ‘부산행’으로 마카오영화제 가다

입력 2016.12.14 (18:39) 수정 2016.12.14 (18:4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최우식이 제1회 마카오 국제영화제에 참석해 해외 영화 관계자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최우식은 영화 부산행으로 영화제의 초청을 받아, 마카오 현지에서 진행된 시상식에 모습을 드러냈다.

13일 열린 시상식과 폐막식 레드카펫에 참석한 최우식은 세련된 턱시도와 한층 남성다워진 외모로 시선을 끌었다.

또한 영화 부산행이 올해의 아시아 블록버스터(Asian Blockbuster Film of the Year)로 선정돼 배우 김의성, 김수안 등과 함께 무대에 올라 수상하는 기쁨을 누렸다.

마카오 국제영화제(International Film Festival&Awards Macao, IFFAM)는 올해 첫 출범하는 영화제로, 동서양의 문화가 공존하는 마카오의 특색을 살려 동아시아부터 서구영화까지 그 해의 화제작을 소개했다.

경쟁부분 12편, 오프닝 1편, 갈라 섹션 5편 등 총 50편 이상의 영화가 상영되는 등 뜨거운 열기를 자랑했다.

한편, 지난해 영화 거인으로 각종 시상식을 휩쓴 최우식은 올해 부산행으로 다시 한번 대박을 터뜨리며 충무로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최우식은 천만관객을 동원한 부산행에서는 고교생 야구부원 영국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최우식은 내년 상반기 개봉을 앞둔 영화 궁합, 그대 이름은 장미를 비롯해 JTBC 드라마 더 패키지 등 다양한 작품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최우식 ‘부산행’으로 마카오영화제 가다
    • 입력 2016-12-14 18:39:51
    • 수정2016-12-14 18:43:45
    TV특종
최우식이 제1회 마카오 국제영화제에 참석해 해외 영화 관계자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최우식은 영화 부산행으로 영화제의 초청을 받아, 마카오 현지에서 진행된 시상식에 모습을 드러냈다.

13일 열린 시상식과 폐막식 레드카펫에 참석한 최우식은 세련된 턱시도와 한층 남성다워진 외모로 시선을 끌었다.

또한 영화 부산행이 올해의 아시아 블록버스터(Asian Blockbuster Film of the Year)로 선정돼 배우 김의성, 김수안 등과 함께 무대에 올라 수상하는 기쁨을 누렸다.

마카오 국제영화제(International Film Festival&Awards Macao, IFFAM)는 올해 첫 출범하는 영화제로, 동서양의 문화가 공존하는 마카오의 특색을 살려 동아시아부터 서구영화까지 그 해의 화제작을 소개했다.

경쟁부분 12편, 오프닝 1편, 갈라 섹션 5편 등 총 50편 이상의 영화가 상영되는 등 뜨거운 열기를 자랑했다.

한편, 지난해 영화 거인으로 각종 시상식을 휩쓴 최우식은 올해 부산행으로 다시 한번 대박을 터뜨리며 충무로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최우식은 천만관객을 동원한 부산행에서는 고교생 야구부원 영국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최우식은 내년 상반기 개봉을 앞둔 영화 궁합, 그대 이름은 장미를 비롯해 JTBC 드라마 더 패키지 등 다양한 작품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