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계 97라인’, KBS 가요대축제서 뭉친다!

입력 2016.12.29 (11:39) 수정 2016.12.29 (11:3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가요계 97라인’ 정국-유주-은하-정채연-지효-유겸-뱀뱀-민규-도겸-디에잇이 ‘2016 KBS 가요대축제’에서 뭉쳤다.

‘KBS 가요대축제’ 측은 오늘(29일) 밤 8시 30분부터 방송되는 ‘2016 KBS 가요대축제’(진행 박보검, 설현)에서 방탄소년단 정국, 여자친구 유주-은하, I.O.I 정채연, 트와이스 지효, 갓세븐 유겸-뱀뱀, 세븐틴 민규-도겸-디에잇이 스페셜한 합동무대를 펼친다고 전했다.

정국, 유주, 은하, 정채연, 지효, 유겸, 뱀뱀, 민규, 도겸, 디에잇은 모두 올해 20살을 맞은 ‘가요계 97라인’으로 ‘2016 KBS 가요대축제’에서 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올 한해, 누구 하나 빠지지 않고 맹활약을 펼치며 대중의 뜨거운 사랑을 받은 바 있는 10인의 풋풋하고 에너지 넘치는 만남에 벌써부터 기대감이 고조된다.

한편 이들은 ‘청춘’을 상징하는 나이인 ‘스무 살’의 대표선수들로서 음악을 통해 대한민국의 모든 청춘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내고 있다. 이에 이들이 대한민국에 선물할 희망의 메시지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이날 공연에서는 97라인 멤버로 무대에 서는 세븐틴 민규-도겸-디에잇을 위해, 세븐틴의 몇몇 멤버가 밴드 세션을 통해 깜짝 지원사격에 나선다.

‘가요대축제’ 측은 “스무 살 동갑내기 10명이 모인 만큼 화기애애하고 단합된 분위기 속에서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힌 뒤 “멤버 한 명 한 명이 반짝반짝 빛나는 무대가 될 것이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2016 KBS 가요대축제’는 오늘(29일) 밤 8시 30분부터 1부와 2부에 걸쳐 총 220분간 방송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요계 97라인’, KBS 가요대축제서 뭉친다!
    • 입력 2016-12-29 11:39:35
    • 수정2016-12-29 11:39:50
    TV특종
‘가요계 97라인’ 정국-유주-은하-정채연-지효-유겸-뱀뱀-민규-도겸-디에잇이 ‘2016 KBS 가요대축제’에서 뭉쳤다. ‘KBS 가요대축제’ 측은 오늘(29일) 밤 8시 30분부터 방송되는 ‘2016 KBS 가요대축제’(진행 박보검, 설현)에서 방탄소년단 정국, 여자친구 유주-은하, I.O.I 정채연, 트와이스 지효, 갓세븐 유겸-뱀뱀, 세븐틴 민규-도겸-디에잇이 스페셜한 합동무대를 펼친다고 전했다. 정국, 유주, 은하, 정채연, 지효, 유겸, 뱀뱀, 민규, 도겸, 디에잇은 모두 올해 20살을 맞은 ‘가요계 97라인’으로 ‘2016 KBS 가요대축제’에서 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올 한해, 누구 하나 빠지지 않고 맹활약을 펼치며 대중의 뜨거운 사랑을 받은 바 있는 10인의 풋풋하고 에너지 넘치는 만남에 벌써부터 기대감이 고조된다. 한편 이들은 ‘청춘’을 상징하는 나이인 ‘스무 살’의 대표선수들로서 음악을 통해 대한민국의 모든 청춘들에게 희망을 전달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내고 있다. 이에 이들이 대한민국에 선물할 희망의 메시지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이날 공연에서는 97라인 멤버로 무대에 서는 세븐틴 민규-도겸-디에잇을 위해, 세븐틴의 몇몇 멤버가 밴드 세션을 통해 깜짝 지원사격에 나선다. ‘가요대축제’ 측은 “스무 살 동갑내기 10명이 모인 만큼 화기애애하고 단합된 분위기 속에서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힌 뒤 “멤버 한 명 한 명이 반짝반짝 빛나는 무대가 될 것이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2016 KBS 가요대축제’는 오늘(29일) 밤 8시 30분부터 1부와 2부에 걸쳐 총 220분간 방송된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