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文정부 新적폐 저지 특위’ 출범

입력 2017.10.15 (18:51) 수정 2017.10.15 (19:1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자유한국당은 15일(오늘) '문재인 정부 신적폐 저지 특별위원회'의 위원장 및 위원을 임명하고 첫 회의를 열었다.

김광림 정책위의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특위는 인사 적폐, 안보 적폐, 경제 적폐, 졸속 적폐, 좌파 적폐 등 5개 범주로 나뉘어 각각의 위원들로 구성됐다.

인사 적폐는 민경욱·김정재 의원과 이노근 전 의원이, 안보 적폐는 김성찬·윤영석 의원이, 경제 적폐는 추경호·김종석 의원이, 졸속 적폐는 이종배·이채익·유민봉 의원이, 좌파 적폐는 박대출·최교일 의원이 맡았다.

한국당은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북핵 안보위기와 퍼주기식 포퓰리즘 복지정책, 원전 중단 정책 등을 '신(新)적폐'로 규정하고 이번 국정감사에서 집중적으로 규명할 방침이다.

정우택 원내대표는 이날 특위 회의에서 "제1야당으로서 안보 무능, 경제 무능, 인사 무능, 좌파편향 정책, 졸속정책에 대해서 강력하게 심판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한국당, ‘文정부 新적폐 저지 특위’ 출범
    • 입력 2017-10-15 18:51:10
    • 수정2017-10-15 19:13:30
    정치
자유한국당은 15일(오늘) '문재인 정부 신적폐 저지 특별위원회'의 위원장 및 위원을 임명하고 첫 회의를 열었다.

김광림 정책위의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특위는 인사 적폐, 안보 적폐, 경제 적폐, 졸속 적폐, 좌파 적폐 등 5개 범주로 나뉘어 각각의 위원들로 구성됐다.

인사 적폐는 민경욱·김정재 의원과 이노근 전 의원이, 안보 적폐는 김성찬·윤영석 의원이, 경제 적폐는 추경호·김종석 의원이, 졸속 적폐는 이종배·이채익·유민봉 의원이, 좌파 적폐는 박대출·최교일 의원이 맡았다.

한국당은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북핵 안보위기와 퍼주기식 포퓰리즘 복지정책, 원전 중단 정책 등을 '신(新)적폐'로 규정하고 이번 국정감사에서 집중적으로 규명할 방침이다.

정우택 원내대표는 이날 특위 회의에서 "제1야당으로서 안보 무능, 경제 무능, 인사 무능, 좌파편향 정책, 졸속정책에 대해서 강력하게 심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