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29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18.01.29 (20:23) 수정 2018.01.29 (20:2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희생자 39명으로…출국금지·압수수색

밀양 세종병원 화재로 치료를 받던 80대가 어젯밤 숨져 희생자가 39명으로 늘었습니다. 경찰은 병원 이사장 등 피의자 3명을 출국금지 조치하고 병원 등 10여 곳을 압수수색했습니다.

“제연 설비 대상 아냐”…매뉴얼 실효성 논란

밀양 화재 희생자는 대부분 유독가스에 의해 질식사했지만 해당 건물은 제연 설비 설치 대상이 아니었습니다. 병원 측은 화재 대피 훈련을 했다고 밝혔는데 대응 매뉴얼 실효성에 대한 의문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아파트 불 3명 숨져…“소화전 잠겨 있었다”

서울 한 아파트 14층에서 불이나 일가족 3명이 숨졌습니다. 소방대원들이 출동했지만 소화전이 작동하지 않아 진화작업이 지연됐는데 경찰이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채용 비리’ 197명…퇴출·업무 배제

공공기관 채용 비리 점검 결과, 수사 의뢰가 109건, 연루된 현직 임직원은 197명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정부는 이들을 업무에서 배제하고, 기관장 8명은 즉시 해임하기로 했습니다.

21개국 정상급 방한…성화 춘천 도착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에 21개국의 정상급 인사들이 방한하고, 이 가운데 14개국 인사들과 회담을 할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올림픽 성화는 강원도 춘천에 도착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1월 29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18-01-29 20:24:57
    • 수정2018-01-29 20:25:43
    뉴스 9 예고
희생자 39명으로…출국금지·압수수색

밀양 세종병원 화재로 치료를 받던 80대가 어젯밤 숨져 희생자가 39명으로 늘었습니다. 경찰은 병원 이사장 등 피의자 3명을 출국금지 조치하고 병원 등 10여 곳을 압수수색했습니다.

“제연 설비 대상 아냐”…매뉴얼 실효성 논란

밀양 화재 희생자는 대부분 유독가스에 의해 질식사했지만 해당 건물은 제연 설비 설치 대상이 아니었습니다. 병원 측은 화재 대피 훈련을 했다고 밝혔는데 대응 매뉴얼 실효성에 대한 의문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아파트 불 3명 숨져…“소화전 잠겨 있었다”

서울 한 아파트 14층에서 불이나 일가족 3명이 숨졌습니다. 소방대원들이 출동했지만 소화전이 작동하지 않아 진화작업이 지연됐는데 경찰이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채용 비리’ 197명…퇴출·업무 배제

공공기관 채용 비리 점검 결과, 수사 의뢰가 109건, 연루된 현직 임직원은 197명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정부는 이들을 업무에서 배제하고, 기관장 8명은 즉시 해임하기로 했습니다.

21개국 정상급 방한…성화 춘천 도착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에 21개국의 정상급 인사들이 방한하고, 이 가운데 14개국 인사들과 회담을 할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올림픽 성화는 강원도 춘천에 도착했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