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솔릭’ 북상…제주부터 비바람

입력 2018.08.22 (14:01) 수정 2018.08.22 (14:0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은 북상하는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제주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에는 남해안에도 비가 내리겠습니다.

내일은 전국이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들어 강한 비바람이 몰아치겠습니다.

모레까지 제주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 최고 300에서 500mm 이상, 전남과 경남 서부에는 100에서 250mm, 서해안과 경기 북부, 강원 북부에 최고 200mm 이상, 그 밖의 지역에도 30에서 150mm의 많은 비가 예상됩니다.

또 태풍이 지나는 동안 해안과 산간 지역에는 최대 초속 40미터 이상, 그 밖의 지역에도 초속 20에서 30미터의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이 27도 등 전국이 22도에서 27도로 오늘보다 2도에서 4도 정도 높겠습니다.

그러나 낮 기온은 서울이 32도 등 전국이 26도에서 32도로 오늘보다 3도에서 5도가량 낮아지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2에서 최고 9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또 남해안과 서해안에서는 너울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을 수 있어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합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태풍 ‘솔릭’ 북상…제주부터 비바람
    • 입력 2018-08-22 14:01:25
    • 수정2018-08-22 14:03:46
    IT·과학
오늘은 북상하는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제주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에는 남해안에도 비가 내리겠습니다.

내일은 전국이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들어 강한 비바람이 몰아치겠습니다.

모레까지 제주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 최고 300에서 500mm 이상, 전남과 경남 서부에는 100에서 250mm, 서해안과 경기 북부, 강원 북부에 최고 200mm 이상, 그 밖의 지역에도 30에서 150mm의 많은 비가 예상됩니다.

또 태풍이 지나는 동안 해안과 산간 지역에는 최대 초속 40미터 이상, 그 밖의 지역에도 초속 20에서 30미터의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이 27도 등 전국이 22도에서 27도로 오늘보다 2도에서 4도 정도 높겠습니다.

그러나 낮 기온은 서울이 32도 등 전국이 26도에서 32도로 오늘보다 3도에서 5도가량 낮아지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2에서 최고 9미터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또 남해안과 서해안에서는 너울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을 수 있어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합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