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막뉴스] 한국 영화계 큰별 신성일 별세…향년 81세

입력 2018.11.04 (10:56) 수정 2018.11.04 (10:58)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한국 영화계의 큰 별이 졌습니다.

6,70년대 한국영화의 최고 스타로 군림해온 영화배우 신성일 씨가 오늘 새벽 2시 반쯤 향년 81세로 별세했습니다.

1937년생인 신성일 씨는 지난해 폐암 3기 판정을 받은 후 항암 치료를 받아 왔지만 끝내 생을 달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신성일은 1960년대 이후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최고 스타였습니다.

1960년 영화 '로맨스 빠빠'로 데뷔한 이후 '맨발의 청춘'과 '별들의 고향', '겨울 여자' 등 수많은 영화를 히트 시키며 국민 배우 반열에 올랐습니다.

1964년엔 당대 최고 여배우였던 엄앵란 씨와 결혼했는데 당시 결혼식은 세기의 결혼이라 불릴 정도로 큰 화제였습니다.

신성일은 1970년대 말 정계에 입문한 뒤 3수 끝에 16대 총선에서 국회의원에 당선되기도 했습니다.

고인은 지난해 폐암 판정을 받은 후 항암 치료 등을 받으면서도 각종 영화제 등에 참석해 연기에 대한 열정을 내비쳤습니다.

[신성일/영화배우/2017년 : "여러분에게 조금이라도 걱정을 끼쳐드린듯해서 오늘 마음먹고 이 자리에 왔습니다. 저는 내 몸에 있는 암세포 내쫓아 버릴 것입니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됐습니다.

KBS 뉴스 박혜진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자막뉴스] 한국 영화계 큰별 신성일 별세…향년 81세
    • 입력 2018-11-04 10:56:41
    • 수정2018-11-04 10:58:47
    자막뉴스
한국 영화계의 큰 별이 졌습니다.

6,70년대 한국영화의 최고 스타로 군림해온 영화배우 신성일 씨가 오늘 새벽 2시 반쯤 향년 81세로 별세했습니다.

1937년생인 신성일 씨는 지난해 폐암 3기 판정을 받은 후 항암 치료를 받아 왔지만 끝내 생을 달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신성일은 1960년대 이후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최고 스타였습니다.

1960년 영화 '로맨스 빠빠'로 데뷔한 이후 '맨발의 청춘'과 '별들의 고향', '겨울 여자' 등 수많은 영화를 히트 시키며 국민 배우 반열에 올랐습니다.

1964년엔 당대 최고 여배우였던 엄앵란 씨와 결혼했는데 당시 결혼식은 세기의 결혼이라 불릴 정도로 큰 화제였습니다.

신성일은 1970년대 말 정계에 입문한 뒤 3수 끝에 16대 총선에서 국회의원에 당선되기도 했습니다.

고인은 지난해 폐암 판정을 받은 후 항암 치료 등을 받으면서도 각종 영화제 등에 참석해 연기에 대한 열정을 내비쳤습니다.

[신성일/영화배우/2017년 : "여러분에게 조금이라도 걱정을 끼쳐드린듯해서 오늘 마음먹고 이 자리에 왔습니다. 저는 내 몸에 있는 암세포 내쫓아 버릴 것입니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됐습니다.

KBS 뉴스 박혜진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