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뉴욕증시 급락 출발…트럼프 “고통스러운 2주” 경고 영향

입력 2020.04.02 (03:39) 수정 2020.04.02 (03:48)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미국 뉴욕증시가 급락세로 2분기 첫날 거래를 시작했습니다.

현지시각 1일 뉴욕증시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오전 9시40분 현재 전날보다 664.99포인트, 3.03% 포인트 하락한 21,252.17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개장 직후 900포인트가량 떨어졌다가 다소 낙폭을 줄인 상태입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79.74포인트, 3.09% 포인트 내린 2,504.8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189.94포인트, 2.47% 포인트 떨어진 7,510.16에 각각 거래되고 있습니다.

투자자들은 미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주목하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경고도 투자심리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오후 회견에서 "매우 고통스러운 2주가 될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美 뉴욕증시 급락 출발…트럼프 “고통스러운 2주” 경고 영향
    • 입력 2020-04-02 03:39:21
    • 수정2020-04-02 03:48:12
    국제
미국 뉴욕증시가 급락세로 2분기 첫날 거래를 시작했습니다.

현지시각 1일 뉴욕증시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오전 9시40분 현재 전날보다 664.99포인트, 3.03% 포인트 하락한 21,252.17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개장 직후 900포인트가량 떨어졌다가 다소 낙폭을 줄인 상태입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79.74포인트, 3.09% 포인트 내린 2,504.8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189.94포인트, 2.47% 포인트 떨어진 7,510.16에 각각 거래되고 있습니다.

투자자들은 미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주목하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경고도 투자심리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오후 회견에서 "매우 고통스러운 2주가 될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