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사망자 169명 60% 집단감염…70대 1명 제외 모두 기저질환자

입력 2020.04.02 (15:53) 수정 2020.04.02 (15:5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사망자 가운데 60%는 집단 발생과 관련 있고, 70대 사망자 1명을 제외하고 모두 기저 질환을 앓고 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지난 2월 19일 첫 사망자 발생 이후 오늘(2일) 0시까지 집계된 코로나19 사망자 169명 가운데 102명이 집단 발생과 관련된 사례라고 밝혔습니다. 이는 전체 사망자 가운데 60.4%로 병원 및 시설에서 감염된 사례가 47.9%, 81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이들 81명 가운데 요양병원 관련은 20.7% 35명, 요양원 관련 사망자는 8.3% 14명, 청도 대남병원과 관련된 사망자는 5.3% 9명, 기타 의료 기관 관련 10.1% 17명, 노인복지센터 등 사회복지 시설 관련 3.6% 6명이 숨졌습니다. 신천지 관련 확진자 가운데 사망자는 21명으로 조사됐습니다.

집단 발생 외에 13명은 확진자와 접촉한 뒤 감염됐고, 54명에 대한 감염 경로는 조사 중입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사망자 169명 가운데 70대 남성 사망자 1명을 제외하고 모두 기저 질환을 앓고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심뇌혈관질환 등 순환기계 질환자가 78.7%로 가장 많았고, 당뇨병 등 내분비계 질환을 앓고 있던 환자는 51.5%로 나타났습니다. 사망자 가운데 39.1%는 치매 등 정신질환, 29%는 호흡기계 질환을 앓고 있었습니다.

곽진 중앙방역대책본부 환자관리팀장은 "어제 사망이 보고된 40대와 관련해 의료진의 판단은 폐렴을 사인으로 보고 있다"며 "병원의 의무기록, 의료이용력 등을 종합해 이전에 기저 질환이 확인되는 부분을 기저 질환자 통계에 반영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현재까지 기저 질환이 확인되지 않은 사망자는 70대 1명이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코로나19 사망자 가운데 150명은 입원실에서, 17명은 응급실에서 사망했습니다. 집에서 숨진 사람은 2명입니다.

사망자 나이는 35살~98살로, 평균 나이는 77.4세로 나타났습니다. 전체 치명률은 1.69%이고 80대 이상 확진자 453명 중 85명이 숨졌으며 치명률은 18.76%입니다.

지역별로는 대구 경북 지역 사망자가 전체의 93.5%로 가장 많았고, 대구지역 사망자 117명, 경북 41명, 경기 6명, 부산 3명, 울산 1명, 강원 1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남성은 87명, 여성은 82명이 숨졌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사망자 169명 60% 집단감염…70대 1명 제외 모두 기저질환자
    • 입력 2020-04-02 15:53:56
    • 수정2020-04-02 15:55:45
    사회
코로나19 사망자 가운데 60%는 집단 발생과 관련 있고, 70대 사망자 1명을 제외하고 모두 기저 질환을 앓고 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지난 2월 19일 첫 사망자 발생 이후 오늘(2일) 0시까지 집계된 코로나19 사망자 169명 가운데 102명이 집단 발생과 관련된 사례라고 밝혔습니다. 이는 전체 사망자 가운데 60.4%로 병원 및 시설에서 감염된 사례가 47.9%, 81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이들 81명 가운데 요양병원 관련은 20.7% 35명, 요양원 관련 사망자는 8.3% 14명, 청도 대남병원과 관련된 사망자는 5.3% 9명, 기타 의료 기관 관련 10.1% 17명, 노인복지센터 등 사회복지 시설 관련 3.6% 6명이 숨졌습니다. 신천지 관련 확진자 가운데 사망자는 21명으로 조사됐습니다.

집단 발생 외에 13명은 확진자와 접촉한 뒤 감염됐고, 54명에 대한 감염 경로는 조사 중입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사망자 169명 가운데 70대 남성 사망자 1명을 제외하고 모두 기저 질환을 앓고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심뇌혈관질환 등 순환기계 질환자가 78.7%로 가장 많았고, 당뇨병 등 내분비계 질환을 앓고 있던 환자는 51.5%로 나타났습니다. 사망자 가운데 39.1%는 치매 등 정신질환, 29%는 호흡기계 질환을 앓고 있었습니다.

곽진 중앙방역대책본부 환자관리팀장은 "어제 사망이 보고된 40대와 관련해 의료진의 판단은 폐렴을 사인으로 보고 있다"며 "병원의 의무기록, 의료이용력 등을 종합해 이전에 기저 질환이 확인되는 부분을 기저 질환자 통계에 반영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현재까지 기저 질환이 확인되지 않은 사망자는 70대 1명이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코로나19 사망자 가운데 150명은 입원실에서, 17명은 응급실에서 사망했습니다. 집에서 숨진 사람은 2명입니다.

사망자 나이는 35살~98살로, 평균 나이는 77.4세로 나타났습니다. 전체 치명률은 1.69%이고 80대 이상 확진자 453명 중 85명이 숨졌으며 치명률은 18.76%입니다.

지역별로는 대구 경북 지역 사망자가 전체의 93.5%로 가장 많았고, 대구지역 사망자 117명, 경북 41명, 경기 6명, 부산 3명, 울산 1명, 강원 1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남성은 87명, 여성은 82명이 숨졌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