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희종 “양정숙 맞고소, 전례 없는 악의적 행동”

입력 2020.05.08 (09:26) 수정 2020.05.08 (09:28)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시민당 우희종 공동대표는 부동산 명의신탁 의혹 등으로 당에서 제명된 양정숙 당선인이 더불어시민당을 맞고소 한 것은 전례가 없는 악의적 행동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우 공동대표는 오늘(8일) MBC '김종배의 시선집중' 라디오 인터뷰에서 양 당선인이 본인을 당선시킨 소속 정당에 대해서 명예훼손성 비방을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우희종 공동대표는 더불어시민당은 제보를 받은 뒤 양 당선인을 추천한 민주당에 사실 확인을 거쳐 검증을 진행했다면서, 양 당선인이 주장하고 있는 개인 정보 유출은 절대 사실 무근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양 당선인 논란과 관련해 더불어시민당이 칭찬을 들어야 한다고 말한 배경에 대해 우 공동대표는 총선을 앞두고 최선을 다해 진상 조사를 벌였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우 공동대표는 당규에 의해 민주당과 합당 결의를 마무리했고, 15일까지 합당 절차가 완료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민주당은 오늘 아침까지 더불어시민당과의 합당 여부를 묻는 당원 투표를 진행했으며, 오늘 결과를 발표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우희종 “양정숙 맞고소, 전례 없는 악의적 행동”
    • 입력 2020-05-08 09:26:51
    • 수정2020-05-08 09:28:29
    정치
더불어시민당 우희종 공동대표는 부동산 명의신탁 의혹 등으로 당에서 제명된 양정숙 당선인이 더불어시민당을 맞고소 한 것은 전례가 없는 악의적 행동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우 공동대표는 오늘(8일) MBC '김종배의 시선집중' 라디오 인터뷰에서 양 당선인이 본인을 당선시킨 소속 정당에 대해서 명예훼손성 비방을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우희종 공동대표는 더불어시민당은 제보를 받은 뒤 양 당선인을 추천한 민주당에 사실 확인을 거쳐 검증을 진행했다면서, 양 당선인이 주장하고 있는 개인 정보 유출은 절대 사실 무근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양 당선인 논란과 관련해 더불어시민당이 칭찬을 들어야 한다고 말한 배경에 대해 우 공동대표는 총선을 앞두고 최선을 다해 진상 조사를 벌였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우 공동대표는 당규에 의해 민주당과 합당 결의를 마무리했고, 15일까지 합당 절차가 완료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민주당은 오늘 아침까지 더불어시민당과의 합당 여부를 묻는 당원 투표를 진행했으며, 오늘 결과를 발표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