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의 마지막 공주’ 덕온공주 친필 글꼴 만든다

입력 2020.05.14 (19:2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국립한글박물관이 조선의 마지막 공주인 덕온공주(德溫公主, 1822∼1844)의 글씨를 활용해 한글 글꼴 개발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덕온공주는 조선 제23대 임금 순조(純祖, 1790∼1834)의 셋째 딸로, 어려서부터 읽고 쓰는 것을 좋아해 우아한 한글 궁체 자료를 많이 남겼습니다.

덕온공주의 가례 당시 자료와 공주의 집안이 왕실과 주고받은 편지 등 왕실 여성들의 한글 문자 생활과 19세기 국어의 특성을 알려주는 귀중한 자료들이 남아 전합니다.

가칭 '한글박물관 덕온체'는 국립한글박물관 소장품인 '자경전기'(慈慶殿記)를 비롯한 덕온공주 친필 자료를 토대로 제작됩니다.

'자경전기'에는 정조, 순조, 덕온공주로 이어지는 조선 왕실 3대의 깊은 효심이 담겨 있습니다. 정조(正祖, 1752∼1800)가 어머니 혜경궁을 위해 창경궁에 전각 '자경전'을 지었고, 정조의 아들 순조는 '자경전기'를 지었으며, 덕온공주는 이를 한글로 옮겼습니다.

총 48면으로 이뤄진 절첩 형태로, 길게 펴면 길이가 5m에 달해 한글 궁체의 조형미를 풍부하게 느낄 수 있습니다.

국립한글박물관은 '자경전기'를 주축으로 부녀자가 지켜야 할 덕목이나 예절 등을 기록한 '규훈'(閨訓), 주역(周易) 64괘를 풀이한 '일촬금'(一撮禁) 등 덕온공주 친필 자료의 필체를 분석한 후 디지털 글꼴 기술로 되살려 한글의 단아한 멋을 담은 글꼴로 개발할 계획입니다.

이 글꼴은 추후 국립한글박물관이 운영하는 디지털한글박물관(archives.hangeul.go.kr)을 통해 무료로 배포될 예정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조선의 마지막 공주’ 덕온공주 친필 글꼴 만든다
    • 입력 2020-05-14 19:29:36
    문화
국립한글박물관이 조선의 마지막 공주인 덕온공주(德溫公主, 1822∼1844)의 글씨를 활용해 한글 글꼴 개발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덕온공주는 조선 제23대 임금 순조(純祖, 1790∼1834)의 셋째 딸로, 어려서부터 읽고 쓰는 것을 좋아해 우아한 한글 궁체 자료를 많이 남겼습니다.

덕온공주의 가례 당시 자료와 공주의 집안이 왕실과 주고받은 편지 등 왕실 여성들의 한글 문자 생활과 19세기 국어의 특성을 알려주는 귀중한 자료들이 남아 전합니다.

가칭 '한글박물관 덕온체'는 국립한글박물관 소장품인 '자경전기'(慈慶殿記)를 비롯한 덕온공주 친필 자료를 토대로 제작됩니다.

'자경전기'에는 정조, 순조, 덕온공주로 이어지는 조선 왕실 3대의 깊은 효심이 담겨 있습니다. 정조(正祖, 1752∼1800)가 어머니 혜경궁을 위해 창경궁에 전각 '자경전'을 지었고, 정조의 아들 순조는 '자경전기'를 지었으며, 덕온공주는 이를 한글로 옮겼습니다.

총 48면으로 이뤄진 절첩 형태로, 길게 펴면 길이가 5m에 달해 한글 궁체의 조형미를 풍부하게 느낄 수 있습니다.

국립한글박물관은 '자경전기'를 주축으로 부녀자가 지켜야 할 덕목이나 예절 등을 기록한 '규훈'(閨訓), 주역(周易) 64괘를 풀이한 '일촬금'(一撮禁) 등 덕온공주 친필 자료의 필체를 분석한 후 디지털 글꼴 기술로 되살려 한글의 단아한 멋을 담은 글꼴로 개발할 계획입니다.

이 글꼴은 추후 국립한글박물관이 운영하는 디지털한글박물관(archives.hangeul.go.kr)을 통해 무료로 배포될 예정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