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코로나19 백신 1회차 1천만명 접종…“75세 이상 90% 완료”

입력 2021.02.04 (03:47) 수정 2021.02.04 (03:5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영국에서 코로나19 백신 1회차 접종을 마친 사람이 천만 명을 넘었습니다.

영국 보건부는 현지시간으로 어제(3일) 천2만천471명이 1회차, 49만8천962명이 2회차 백신을 접종했다고 밝혔습니다.

영국 정부는 2월 중순까지 코로나19에 가장 취약한 천500만 명에게 백신 접종을 완료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습니다.

보리스 존슨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잉글랜드에 사는 75세 이상 90%와 노인요양시설에 거주하는 전원이 백신을 맞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백신을 개발한 과학자부터 백신을 배달한 운전기사까지 모두의 도움으로 "중요한 이정표"에 도달할 수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존슨 총리는 영국은 여전히 코로나19 감염률이 "놀라울 정도로 높다"며 국민보건서비스, NHS도 "엄청난 압박"을 받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영국에서는 현지시간 어제 만9천202명이 새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천322명이 코로나19로 숨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누적 확진자는 387만1천825명으로 전 세계에서 다섯 번째로 많고 누적 사망자도 10만9천335명으로 세계 5위입니다.

영국은 지난해 9월 자국에서 처음 확인된 변이 바이러스 'B117'에 이어 남아프리카공화국발 변이 'E484K' 확산까지 겹치면서 대응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변이 바이러스는 중증을 야기하거나, 치명률을 높이지는 않지만 기존 바이러스보다 전파력이 강한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보건부는 남아공발 변이 바이러스 확산 고리를 끊어내겠다며 전날부터 런던 등 잉글랜드 8개 지역에서 16세 이상 주민 8만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방문검사에 들어갔습니다.

다국적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와 영국 옥스퍼드대학은 변이 바이러스를 예방하는 백신이 올해 가을께 나올 수 있다고 밝혔다고 BBC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영국, 코로나19 백신 1회차 1천만명 접종…“75세 이상 90% 완료”
    • 입력 2021-02-04 03:47:38
    • 수정2021-02-04 03:54:41
    국제
영국에서 코로나19 백신 1회차 접종을 마친 사람이 천만 명을 넘었습니다.

영국 보건부는 현지시간으로 어제(3일) 천2만천471명이 1회차, 49만8천962명이 2회차 백신을 접종했다고 밝혔습니다.

영국 정부는 2월 중순까지 코로나19에 가장 취약한 천500만 명에게 백신 접종을 완료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습니다.

보리스 존슨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잉글랜드에 사는 75세 이상 90%와 노인요양시설에 거주하는 전원이 백신을 맞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백신을 개발한 과학자부터 백신을 배달한 운전기사까지 모두의 도움으로 "중요한 이정표"에 도달할 수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존슨 총리는 영국은 여전히 코로나19 감염률이 "놀라울 정도로 높다"며 국민보건서비스, NHS도 "엄청난 압박"을 받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영국에서는 현지시간 어제 만9천202명이 새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천322명이 코로나19로 숨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누적 확진자는 387만1천825명으로 전 세계에서 다섯 번째로 많고 누적 사망자도 10만9천335명으로 세계 5위입니다.

영국은 지난해 9월 자국에서 처음 확인된 변이 바이러스 'B117'에 이어 남아프리카공화국발 변이 'E484K' 확산까지 겹치면서 대응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변이 바이러스는 중증을 야기하거나, 치명률을 높이지는 않지만 기존 바이러스보다 전파력이 강한 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보건부는 남아공발 변이 바이러스 확산 고리를 끊어내겠다며 전날부터 런던 등 잉글랜드 8개 지역에서 16세 이상 주민 8만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방문검사에 들어갔습니다.

다국적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와 영국 옥스퍼드대학은 변이 바이러스를 예방하는 백신이 올해 가을께 나올 수 있다고 밝혔다고 BBC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