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 451명…이틀 연속 4백 명 대

입력 2021.02.04 (09:33) 수정 2021.02.04 (10:2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 연속 4백 명대를 기록했습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4일) 0시 기준으로,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429명, 해외유입 사례는 22명이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현재까지 국내 총 누적 확진자 수는 79,762명, 이 가운데 해외유입 6,425명입니다.

의심신고 검사자 수는 46,381명,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건수는 27,763건으로 총 검사 건수는 74,144건으로 집계됐습니다.

국내 발생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166명, 경기 128명, 인천 43명 등으로 수도권이 전체 국내 발생 확진자의 79%가량을 차지했습니다.

수도권 외 지역은 부산 26명, 충남 13명, 광주 12명 등입니다.

해외유입은 외국인이 12명, 내국인이 10명으로, 16명은 지역사회 격리 중 확진됐고 6명은 공항 검역단계에서 확인됐습니다.

405명이 격리 해제돼 현재 8,610명이 격리 중이고 위중증 환자는 211명입니다.

사망자는 하루 사이 7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1,448명, 치명률 1.82%입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신규 확진 451명…이틀 연속 4백 명 대
    • 입력 2021-02-04 09:33:06
    • 수정2021-02-04 10:27:45
    사회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 연속 4백 명대를 기록했습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4일) 0시 기준으로,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429명, 해외유입 사례는 22명이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현재까지 국내 총 누적 확진자 수는 79,762명, 이 가운데 해외유입 6,425명입니다.

의심신고 검사자 수는 46,381명,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건수는 27,763건으로 총 검사 건수는 74,144건으로 집계됐습니다.

국내 발생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166명, 경기 128명, 인천 43명 등으로 수도권이 전체 국내 발생 확진자의 79%가량을 차지했습니다.

수도권 외 지역은 부산 26명, 충남 13명, 광주 12명 등입니다.

해외유입은 외국인이 12명, 내국인이 10명으로, 16명은 지역사회 격리 중 확진됐고 6명은 공항 검역단계에서 확인됐습니다.

405명이 격리 해제돼 현재 8,610명이 격리 중이고 위중증 환자는 211명입니다.

사망자는 하루 사이 7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1,448명, 치명률 1.82%입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