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서 테슬라 불매 운동…NYT “머스크, 못 믿을 사람”

입력 2021.05.14 (21:44) 수정 2021.05.14 (22:08)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가 가상화폐와 관련해 오락가락하는 트윗을 반복하자, 비난 여론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온라인에선 테슬라 불매운동 조짐이 일고, 회사 주가는 급락했습니다.

뉴욕 한보경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비트코인으로 테슬라 차값을 계산하는 걸 중단하겠다는 트윗 24시간 후, 또 다른 가상화폐, 도지코인을 띄우는 글이 일론 머스크 CEO 트위터에 올라옵니다.

"도지코인 거래 시스템을 개선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는 겁니다.

이후 도지코인 가격은 30% 넘게 오르기도 했는데, 지난 주말엔, 미국의 한 유명 프로그램에 나와선 "도지코인은 사기"라고 했습니다.

방송 직후엔 도지코인은 30% 가량 폭락하기도 했습니다.

[크리스틴 로만스/미국 CNN 선임기자 : "머스크는 매우 대중적인 사람인데, 가상화폐에 대해 너무 내키는 대로 얘기합니다. (NBC에 출연해서) 얘기한 후에 도지코인이 폭락했어요."]

이렇게 가상화폐 시세를 쥐락펴락하는 머스크에 대해 비난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테슬라 불매운동 움직임과 함께 테슬라 주가는 하룻새 3% 넘게 빠졌습니다.

뉴욕타임스는 "머스크는 믿을 만한 사람이 못 된다"며 "테슬라의 비트코인 거래를 살펴봐야 한다"고 했습니다.

실제 머스크는 지난 2018년에 테슬라 시세 조작 혐의로 벌금을 내기도 했습니다.

테슬라는 지난 2월 15억 달러, 우리 돈 1조 7천억원 규모의 비트코인을 사들였습니다.

최근 가상화폐 시장이 예전과 가장 크게 다른 점은 이렇게 기업이나 기관투자자들, 그러니까 부자들이 투자하고 있다는 겁니다.

[비백 와드화/하버드 법대 선임연구원 : "(부자들은) 수십억 달러를 쏟아붓고, 가격이 오르면 팔아서 이윤을 챙기죠. 서민들은 결국 돈을 잃게 돼 있습니다. 부자들만 계속 부유해집니다."]

머스크는 베이조스 아마존 창업자에 이어 세계에서 두번째로 돈이 많은 부잡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한보경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온라인서 테슬라 불매 운동…NYT “머스크, 못 믿을 사람”
    • 입력 2021-05-14 21:44:15
    • 수정2021-05-14 22:08:51
    뉴스 9
[앵커]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가 가상화폐와 관련해 오락가락하는 트윗을 반복하자, 비난 여론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온라인에선 테슬라 불매운동 조짐이 일고, 회사 주가는 급락했습니다.

뉴욕 한보경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비트코인으로 테슬라 차값을 계산하는 걸 중단하겠다는 트윗 24시간 후, 또 다른 가상화폐, 도지코인을 띄우는 글이 일론 머스크 CEO 트위터에 올라옵니다.

"도지코인 거래 시스템을 개선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는 겁니다.

이후 도지코인 가격은 30% 넘게 오르기도 했는데, 지난 주말엔, 미국의 한 유명 프로그램에 나와선 "도지코인은 사기"라고 했습니다.

방송 직후엔 도지코인은 30% 가량 폭락하기도 했습니다.

[크리스틴 로만스/미국 CNN 선임기자 : "머스크는 매우 대중적인 사람인데, 가상화폐에 대해 너무 내키는 대로 얘기합니다. (NBC에 출연해서) 얘기한 후에 도지코인이 폭락했어요."]

이렇게 가상화폐 시세를 쥐락펴락하는 머스크에 대해 비난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테슬라 불매운동 움직임과 함께 테슬라 주가는 하룻새 3% 넘게 빠졌습니다.

뉴욕타임스는 "머스크는 믿을 만한 사람이 못 된다"며 "테슬라의 비트코인 거래를 살펴봐야 한다"고 했습니다.

실제 머스크는 지난 2018년에 테슬라 시세 조작 혐의로 벌금을 내기도 했습니다.

테슬라는 지난 2월 15억 달러, 우리 돈 1조 7천억원 규모의 비트코인을 사들였습니다.

최근 가상화폐 시장이 예전과 가장 크게 다른 점은 이렇게 기업이나 기관투자자들, 그러니까 부자들이 투자하고 있다는 겁니다.

[비백 와드화/하버드 법대 선임연구원 : "(부자들은) 수십억 달러를 쏟아붓고, 가격이 오르면 팔아서 이윤을 챙기죠. 서민들은 결국 돈을 잃게 돼 있습니다. 부자들만 계속 부유해집니다."]

머스크는 베이조스 아마존 창업자에 이어 세계에서 두번째로 돈이 많은 부잡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한보경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