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토트넘에 힘 보태나…콘퍼런스리그 원정 25인 명단 포함

입력 2021.08.17 (09:2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적설에 휩싸인 해리 케인(28)이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플레이오프(PO) 원정길에 동행한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17일(이하 한국시간) "파수스 드 페헤이라(포르투갈)와 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플레이오프에 나설 토트넘의 25인 명단에 케인이 포함됐다"고 보도했다.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홈페이지의 선수 명단에서 케인의 이름을 확인할 수 있다.

손흥민(29)의 소속팀인 토트넘은 20일 오전 3시 30분 포르투갈 파수스 드 페헤이라의 이스타디우 카피탈 두 무벨에서 페헤이라와 플레이오프 1차전 원정 경기를 치른다.

이 경기가 케인의 2021-2022시즌 첫 공식전이 될 수 있다.

지난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최다 득점(23골)과 최다 도움(14개)을 기록한 케인은 올여름 맨체스터 시티(맨시티) 이적을 추진했으나, 확정 짓지 못한 채 뒤늦게 토트넘에 합류했다.

지난달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종료 후 3주의 휴식을 취한 그는 이달 7일 소속팀으로 복귀했다.

프리시즌 훈련을 하지 못한 탓에 16일 맨시티와 2021-2022시즌 EPL 1라운드에는 결장했다.

케인을 보내지 않으려는 토트넘과 케인을 데려가려는 맨시티의 만남이라 '케인 더비'라는 이름까지 붙었지만, 누누 이스피리투 산투 토트넘 감독은 그를 출전 명단에서 제외했다.

산투 감독은 "케인은 스스로 준비 중이다. 준비를 마치면 팀을 도울 것"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스카이스포츠에 따르면 케인은 토트넘 복귀 뒤 처음으로 17일에 동료들과 팀 훈련을 소화할 예정이다.

토트넘의 25인 원정 명단에는 손흥민도 물론 이름을 올렸다.

루카스 모라, 스테번 베르흐베인, 델리 알리 등 주전 멤버와 브리안 힐, 크리스티안 로메로 등 올여름 토트넘 유니폼을 입은 선수들도 포함됐다.

다만 탕귀 은돔벨레와 세르주 오리에는 명단에서 빠졌다.

토트넘과 페헤이라의 플레이오프 2차전은 27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유로파 콘퍼런스리그는 챔피언스리그(UCL)와 유로파리그(UEL)에 이어 UEFA가 주관하는 클럽대항전의 3부리그 격 대회로 이번 시즌 첫선을 보인다.

플레이오프에는 44개 팀이 참여하고 이 중 승리하는 22개 팀과 유로파리그 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하는 10개 팀을 더해 총 32개 팀이 조별리그를 치른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케인, 토트넘에 힘 보태나…콘퍼런스리그 원정 25인 명단 포함
    • 입력 2021-08-17 09:29:08
    연합뉴스
이적설에 휩싸인 해리 케인(28)이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플레이오프(PO) 원정길에 동행한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17일(이하 한국시간) "파수스 드 페헤이라(포르투갈)와 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플레이오프에 나설 토트넘의 25인 명단에 케인이 포함됐다"고 보도했다.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홈페이지의 선수 명단에서 케인의 이름을 확인할 수 있다.

손흥민(29)의 소속팀인 토트넘은 20일 오전 3시 30분 포르투갈 파수스 드 페헤이라의 이스타디우 카피탈 두 무벨에서 페헤이라와 플레이오프 1차전 원정 경기를 치른다.

이 경기가 케인의 2021-2022시즌 첫 공식전이 될 수 있다.

지난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최다 득점(23골)과 최다 도움(14개)을 기록한 케인은 올여름 맨체스터 시티(맨시티) 이적을 추진했으나, 확정 짓지 못한 채 뒤늦게 토트넘에 합류했다.

지난달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종료 후 3주의 휴식을 취한 그는 이달 7일 소속팀으로 복귀했다.

프리시즌 훈련을 하지 못한 탓에 16일 맨시티와 2021-2022시즌 EPL 1라운드에는 결장했다.

케인을 보내지 않으려는 토트넘과 케인을 데려가려는 맨시티의 만남이라 '케인 더비'라는 이름까지 붙었지만, 누누 이스피리투 산투 토트넘 감독은 그를 출전 명단에서 제외했다.

산투 감독은 "케인은 스스로 준비 중이다. 준비를 마치면 팀을 도울 것"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스카이스포츠에 따르면 케인은 토트넘 복귀 뒤 처음으로 17일에 동료들과 팀 훈련을 소화할 예정이다.

토트넘의 25인 원정 명단에는 손흥민도 물론 이름을 올렸다.

루카스 모라, 스테번 베르흐베인, 델리 알리 등 주전 멤버와 브리안 힐, 크리스티안 로메로 등 올여름 토트넘 유니폼을 입은 선수들도 포함됐다.

다만 탕귀 은돔벨레와 세르주 오리에는 명단에서 빠졌다.

토트넘과 페헤이라의 플레이오프 2차전은 27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유로파 콘퍼런스리그는 챔피언스리그(UCL)와 유로파리그(UEL)에 이어 UEFA가 주관하는 클럽대항전의 3부리그 격 대회로 이번 시즌 첫선을 보인다.

플레이오프에는 44개 팀이 참여하고 이 중 승리하는 22개 팀과 유로파리그 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하는 10개 팀을 더해 총 32개 팀이 조별리그를 치른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