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부처 9개에 청년전담기구·인력 생긴다…취업난, 주거불안 지원 강화

입력 2021.08.31 (10:01) 수정 2021.08.31 (10:1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정부 부처 9개에 청년세대의 취업난과 주거불안정 등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는 청년전담 기구와 인력이 생깁니다.

행정안전부와 국무조정실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기획재정부 등 9개 부처 직제 일부개정안이 오늘(31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돼 다음 달 7일 시행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직제개정은 지난해 8월 제정된 청년기본법의 후속조치로, 부처별 청년 정책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함이라고 행정안전부는 밝혔습니다.

우선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 금융위원회 4개 부처에 각각 '청년정책과'가 신설됩니다.

기획재정부는 범부처 청년경제정책을 지원하고, 국토교통부는 맞춤형 주거정책 추진을 통해 청년의 주거불안을 해소하는 데 중점을 뒀습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청년창업을 지원하고 고용을 촉진하는 한편, 금융위원회는 청년을 대상으로 한 금융생활을 지원하게 됩니다.

교육부, 행정안전부, 문화체육관광부, 보건복지부, 고용노동부에는 청년정책 전담인력 5명을 보강하기로 했습니다.

교육부는 대학생 맞춤형 교육과 취업 지원을, 행정안전부는 청년을 통한 지역활성화를 추진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해당 분야 청년 정책을 조정하고, 문화 분야 청년인재 양성과 문화 향유를 지원합니다.

보건복지부는 맞춤형 청년 보건 정책을 수립하고, 복지 정책 발굴을 통한 청년안전망 강화에 중점을 뒀습니다. 마지막으로 고용노동부는 청년 고용정책의 효과성을 제고할 수 있는 방안에 주력할 방침입니다.

한편 올해 정부의 청년 정책 과제와 관련 예산은 지난해보다 30% 이상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부처별 청년 정책과 예산은 179개 과제 16조 9천억 원이었지만, 올해 270개 과제 22조여 원으로 확대됐습니다.

한창섭 행정안전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청년정책의 중요성과 사회적 관심이 높아졌음을 감안할 때 이번 청년 전담기구 및 인력 보강을 통해 청년의 눈높이에서 청년 관련 새로운 정책을 수립‧추진하고 기존 청년정책을 평가‧점검해서 더욱 발전시켜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정부부처 9개에 청년전담기구·인력 생긴다…취업난, 주거불안 지원 강화
    • 입력 2021-08-31 10:01:09
    • 수정2021-08-31 10:10:27
    사회
정부 부처 9개에 청년세대의 취업난과 주거불안정 등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는 청년전담 기구와 인력이 생깁니다.

행정안전부와 국무조정실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기획재정부 등 9개 부처 직제 일부개정안이 오늘(31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돼 다음 달 7일 시행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직제개정은 지난해 8월 제정된 청년기본법의 후속조치로, 부처별 청년 정책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함이라고 행정안전부는 밝혔습니다.

우선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 금융위원회 4개 부처에 각각 '청년정책과'가 신설됩니다.

기획재정부는 범부처 청년경제정책을 지원하고, 국토교통부는 맞춤형 주거정책 추진을 통해 청년의 주거불안을 해소하는 데 중점을 뒀습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청년창업을 지원하고 고용을 촉진하는 한편, 금융위원회는 청년을 대상으로 한 금융생활을 지원하게 됩니다.

교육부, 행정안전부, 문화체육관광부, 보건복지부, 고용노동부에는 청년정책 전담인력 5명을 보강하기로 했습니다.

교육부는 대학생 맞춤형 교육과 취업 지원을, 행정안전부는 청년을 통한 지역활성화를 추진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해당 분야 청년 정책을 조정하고, 문화 분야 청년인재 양성과 문화 향유를 지원합니다.

보건복지부는 맞춤형 청년 보건 정책을 수립하고, 복지 정책 발굴을 통한 청년안전망 강화에 중점을 뒀습니다. 마지막으로 고용노동부는 청년 고용정책의 효과성을 제고할 수 있는 방안에 주력할 방침입니다.

한편 올해 정부의 청년 정책 과제와 관련 예산은 지난해보다 30% 이상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부처별 청년 정책과 예산은 179개 과제 16조 9천억 원이었지만, 올해 270개 과제 22조여 원으로 확대됐습니다.

한창섭 행정안전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청년정책의 중요성과 사회적 관심이 높아졌음을 감안할 때 이번 청년 전담기구 및 인력 보강을 통해 청년의 눈높이에서 청년 관련 새로운 정책을 수립‧추진하고 기존 청년정책을 평가‧점검해서 더욱 발전시켜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