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 피해’ 영덕시장 임시 개장…“그나마 다행”

입력 2021.09.14 (17:24) 수정 2021.09.14 (17:3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최근 화재로 큰 피해를 본 경북 영덕시장이 컨테이너 가건물까지 설치하며 임시로 문을 열었습니다.

상인들의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태려는 주민과 기관들의 발길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아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폐교된 학교 터에 컨테이너가 죽 늘어섰습니다.

지난 4일 화재로 큰 피해를 본 영덕시장이 임시로 개장한 겁니다.

추석을 앞두고 제수용품 등을 마련하려는 주민들은 다시 문을 연 시장을 반겼습니다.

[안서경/영덕군 영덕읍 : "장날이라 일부러 (왔어요). 시장에 불 나서 어떻게 돌아가나 궁금하기도 해서 생선도 사고 이것저것 사러 왔어요."]

경북도청과 한수원 등 여러 기관에서도 피해 상인들을 돕기 위한 장보기에 나섰습니다.

[김봉구/경북농업기술원 생물자원연구소 실장 : "저희는 오늘 안동에서 왔는데요. 피해 상인들에게 조금이나 도움이 되려나 싶어서…"]

명절 대목을 앞두고 망연자실했던 상인들은 조금이나마 걱정을 덜었습니다.

[류학래/영덕시장 상인회장 : "발 빠르게 오늘 문을 연 이유가 하루라도 상인들 장사해서 살라고 한 것 같습니다. 우리 상인들 진짜 기분이 좋습니다. 오늘부터 열심히 하겠습니다."]

영덕군은 손님을 유치하기 위해 인근에 주차 공간을 확보하고, 일부 버스 노선도 조정했습니다.

[이희진/영덕군수 : "비 가림 시설이라든지 이런 부족한 점은 있습니다. 그런 점은 저희가 보완해서 앞으로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예상치 못한 화마로 시장은 잿더미가 됐지만 상인들은 주변의 도움을 발판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오아영입니다.

촬영기자:최동희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화재 피해’ 영덕시장 임시 개장…“그나마 다행”
    • 입력 2021-09-14 17:24:19
    • 수정2021-09-14 17:33:01
    뉴스 5
[앵커]

최근 화재로 큰 피해를 본 경북 영덕시장이 컨테이너 가건물까지 설치하며 임시로 문을 열었습니다.

상인들의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태려는 주민과 기관들의 발길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아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폐교된 학교 터에 컨테이너가 죽 늘어섰습니다.

지난 4일 화재로 큰 피해를 본 영덕시장이 임시로 개장한 겁니다.

추석을 앞두고 제수용품 등을 마련하려는 주민들은 다시 문을 연 시장을 반겼습니다.

[안서경/영덕군 영덕읍 : "장날이라 일부러 (왔어요). 시장에 불 나서 어떻게 돌아가나 궁금하기도 해서 생선도 사고 이것저것 사러 왔어요."]

경북도청과 한수원 등 여러 기관에서도 피해 상인들을 돕기 위한 장보기에 나섰습니다.

[김봉구/경북농업기술원 생물자원연구소 실장 : "저희는 오늘 안동에서 왔는데요. 피해 상인들에게 조금이나 도움이 되려나 싶어서…"]

명절 대목을 앞두고 망연자실했던 상인들은 조금이나마 걱정을 덜었습니다.

[류학래/영덕시장 상인회장 : "발 빠르게 오늘 문을 연 이유가 하루라도 상인들 장사해서 살라고 한 것 같습니다. 우리 상인들 진짜 기분이 좋습니다. 오늘부터 열심히 하겠습니다."]

영덕군은 손님을 유치하기 위해 인근에 주차 공간을 확보하고, 일부 버스 노선도 조정했습니다.

[이희진/영덕군수 : "비 가림 시설이라든지 이런 부족한 점은 있습니다. 그런 점은 저희가 보완해서 앞으로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예상치 못한 화마로 시장은 잿더미가 됐지만 상인들은 주변의 도움을 발판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오아영입니다.

촬영기자:최동희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