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칠승 “손실보상 대상·금액 확대…소상공인 어려움 이겨낼 것”

입력 2021.12.31 (15:46) 수정 2021.12.31 (15:5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오늘(31일)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른 손실 보상의 대상과 금액을 확대하고, 역대 최대인 4조 6천억 원 규모의 소상공인 지원 사업도 조속히 시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권칠승 장관은 신년사를 통해 “소상공인의 위기 극복을 지원하고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권 장관은 또 혁신 벤처·스타트업을 육성하겠다면서 “창업벤처생태계에 모태펀드 1조 원을 출자해 2조 원 이상의 벤처 펀드를 조성하고 복수의결권 도입 등 제도 개편에 속도를 낼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저탄소 경영의 중요성 확대 등 새로운 경영환경에 중소기업이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사업 전환자금도 늘리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권 장관은 대·중소기업 간 상생에도 집중하겠다며 “온라인 플랫폼과 소상공인의 상생, 납품단가 연동제 시범도입 등 공정한 거래질서를 구축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끝으로 권 장관은 “코로나19 확산세 지속, 원자재 가격 상승, 탄소 중립 등 기업이 고려해야 할 변수가 많아지고 있다”면서 “하지만 중소벤처기업인과 소상공인은 늘 그래왔듯이 어려움을 이겨내고 새롭게 도약할 것으로 믿는다”고 응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권칠승 “손실보상 대상·금액 확대…소상공인 어려움 이겨낼 것”
    • 입력 2021-12-31 15:46:37
    • 수정2021-12-31 15:50:45
    경제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오늘(31일)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른 손실 보상의 대상과 금액을 확대하고, 역대 최대인 4조 6천억 원 규모의 소상공인 지원 사업도 조속히 시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권칠승 장관은 신년사를 통해 “소상공인의 위기 극복을 지원하고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권 장관은 또 혁신 벤처·스타트업을 육성하겠다면서 “창업벤처생태계에 모태펀드 1조 원을 출자해 2조 원 이상의 벤처 펀드를 조성하고 복수의결권 도입 등 제도 개편에 속도를 낼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저탄소 경영의 중요성 확대 등 새로운 경영환경에 중소기업이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사업 전환자금도 늘리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권 장관은 대·중소기업 간 상생에도 집중하겠다며 “온라인 플랫폼과 소상공인의 상생, 납품단가 연동제 시범도입 등 공정한 거래질서를 구축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끝으로 권 장관은 “코로나19 확산세 지속, 원자재 가격 상승, 탄소 중립 등 기업이 고려해야 할 변수가 많아지고 있다”면서 “하지만 중소벤처기업인과 소상공인은 늘 그래왔듯이 어려움을 이겨내고 새롭게 도약할 것으로 믿는다”고 응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