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EV6, 한국차 최초 ‘유럽 올해의 차’ 선정

입력 2022.03.01 (12:01) 수정 2022.03.01 (12:0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기아의 전용 전기차 EV6가 한국 브랜드 최초로 '유럽 올해의 차'(COTY·the Car of the Year)로 선정됐습니다.

기아는 지난달 28일(현지시각)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2022 유럽 올해의 차' 온라인 시상식에서 EV6가 최고상인 '올해의 차'를 수상했다고 오늘(1일) 밝혔습니다.

EV6는 최종후보였던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5와 쿠프라 본, 포드 머스탱 마하-E, 푸조 308, 르노 메간 E-테크, 스코다 엔야크 iV 등을 제치고 최고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아이오닉5도 최종 3위에 올랐습니다.

올해 수상차는 유럽 23개국의 자동차 전문기자 61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전문 심사와 투표를 통해 선정했습니다.

1964년 첫 시상이 시작된 유럽 올해의 차는 미국의 '북미 올해의 차'(NACTOY·The North American Car and Truck of the Year)와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권위 있는 시상식으로 꼽힙니다.

그동안 현대차·기아 등 한국 브랜드는 '북미 올해의 차' 등에 선정된 적은 있지만, 유럽 올해의 차에는 한 번도 선정되지 않았습니다.

현대차그룹의 전용 전기차 플랫폼인 E-GMP이 적용된 EV6는 2천900mm의 휠베이스가 제공하는 넓은 실내공간, 18분 만에 배터리 용량을 80%까지 충전할 수 있는 초급속 충전 시스템 등이 특징입니다.

EV6는 지난해 10월 유럽 판매가 시작된 이후 올해 1월까지 1만1천302대가 판매됐습니다. 또 '2022 아일랜드 올해의 차','2022 독일 올해의 차 프리미엄 부문 1위' 등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정원정 기아 유럽권역본부장은 "EV6는 인상적인 주행 거리, 초고속 충전, 넓은 실내 공간 등을 갖춘 전용 전기차"라면서 "EV6는 기아의 전기차 라인업이 어떻게 진화할지를 예고해준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기아 제공]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기아 EV6, 한국차 최초 ‘유럽 올해의 차’ 선정
    • 입력 2022-03-01 12:01:55
    • 수정2022-03-01 12:03:00
    경제
기아의 전용 전기차 EV6가 한국 브랜드 최초로 '유럽 올해의 차'(COTY·the Car of the Year)로 선정됐습니다.

기아는 지난달 28일(현지시각)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2022 유럽 올해의 차' 온라인 시상식에서 EV6가 최고상인 '올해의 차'를 수상했다고 오늘(1일) 밝혔습니다.

EV6는 최종후보였던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5와 쿠프라 본, 포드 머스탱 마하-E, 푸조 308, 르노 메간 E-테크, 스코다 엔야크 iV 등을 제치고 최고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아이오닉5도 최종 3위에 올랐습니다.

올해 수상차는 유럽 23개국의 자동차 전문기자 61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전문 심사와 투표를 통해 선정했습니다.

1964년 첫 시상이 시작된 유럽 올해의 차는 미국의 '북미 올해의 차'(NACTOY·The North American Car and Truck of the Year)와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권위 있는 시상식으로 꼽힙니다.

그동안 현대차·기아 등 한국 브랜드는 '북미 올해의 차' 등에 선정된 적은 있지만, 유럽 올해의 차에는 한 번도 선정되지 않았습니다.

현대차그룹의 전용 전기차 플랫폼인 E-GMP이 적용된 EV6는 2천900mm의 휠베이스가 제공하는 넓은 실내공간, 18분 만에 배터리 용량을 80%까지 충전할 수 있는 초급속 충전 시스템 등이 특징입니다.

EV6는 지난해 10월 유럽 판매가 시작된 이후 올해 1월까지 1만1천302대가 판매됐습니다. 또 '2022 아일랜드 올해의 차','2022 독일 올해의 차 프리미엄 부문 1위' 등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정원정 기아 유럽권역본부장은 "EV6는 인상적인 주행 거리, 초고속 충전, 넓은 실내 공간 등을 갖춘 전용 전기차"라면서 "EV6는 기아의 전기차 라인업이 어떻게 진화할지를 예고해준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기아 제공]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