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양양고속도로 서면6터널 인근 다중추돌…한때 도로 전면 통제

입력 2022.03.19 (10:03) 수정 2022.03.19 (12:2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강원 산지를 중심으로 대설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고속도로에서 추돌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오늘(19일) 아침 8시 반쯤, 서울양양고속도로 양양방면 서면 6터널 인근에서 차량 10여대가 잇따라 부딪혔습니다.

이 사고로, 차에 타고 있던 9명이 복부나 고관절 등에 통증을 느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사고 현장에는 차량들이 두 개 차선에 뒤엉켜 2시간 가까이 극심한 정체를 빚었습니다.

경찰과 한국도로공사는 사고 이후 오전 10시까지 서양양 나들목 진입을 전면 차단하고, 차량들을 국도로 우회 조치했습니다.

오전 10시 반쯤에는 2개 차로에 대한 도로 통제를 모두 해제했습니다.

경찰과 한국도로공사는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익명 제공]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서울양양고속도로 서면6터널 인근 다중추돌…한때 도로 전면 통제
    • 입력 2022-03-19 10:03:43
    • 수정2022-03-19 12:21:51
    사회
강원 산지를 중심으로 대설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고속도로에서 추돌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오늘(19일) 아침 8시 반쯤, 서울양양고속도로 양양방면 서면 6터널 인근에서 차량 10여대가 잇따라 부딪혔습니다.

이 사고로, 차에 타고 있던 9명이 복부나 고관절 등에 통증을 느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사고 현장에는 차량들이 두 개 차선에 뒤엉켜 2시간 가까이 극심한 정체를 빚었습니다.

경찰과 한국도로공사는 사고 이후 오전 10시까지 서양양 나들목 진입을 전면 차단하고, 차량들을 국도로 우회 조치했습니다.

오전 10시 반쯤에는 2개 차로에 대한 도로 통제를 모두 해제했습니다.

경찰과 한국도로공사는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익명 제공]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