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중곤 18번홀 버디 극적인 역전 우승

입력 2022.07.03 (21:41) 수정 2022.07.03 (21:4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남자 골프 부산오픈에서 황중곤이 극적으로 역전 우승했습니다.

마지막 18번 홀 버디로 동타를 만든 뒤 3차 연장 끝에 5년 만에 정상에 올랐습니다.

단독 선두인 권오상에 한 타 뒤진 황중곤의 마지막 18번 홀.

쉽지 않은 거리의 버디 퍼팅을 성공시키며 14언더파로 공동 선두를 만듭니다.

연장 첫번째와 두번째 홀에서는 승부를 가리지 못했습니다.

이어진 연장 세번째 홀.

황중곤은 정확한 아이언 샷으로 버디 기회를 만들었습니다.

결국 버디를 잡은 황중곤은 부산오픈 초대 챔피언에 오르며 5년 만에 우승의 기쁨을 맛봤습니다.

여자골프 맥콜 모나파크 오픈에서는 첫 날부터 선두를 지킨 임진희가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황중곤 18번홀 버디 극적인 역전 우승
    • 입력 2022-07-03 21:41:15
    • 수정2022-07-03 21:45:21
    뉴스 9
남자 골프 부산오픈에서 황중곤이 극적으로 역전 우승했습니다.

마지막 18번 홀 버디로 동타를 만든 뒤 3차 연장 끝에 5년 만에 정상에 올랐습니다.

단독 선두인 권오상에 한 타 뒤진 황중곤의 마지막 18번 홀.

쉽지 않은 거리의 버디 퍼팅을 성공시키며 14언더파로 공동 선두를 만듭니다.

연장 첫번째와 두번째 홀에서는 승부를 가리지 못했습니다.

이어진 연장 세번째 홀.

황중곤은 정확한 아이언 샷으로 버디 기회를 만들었습니다.

결국 버디를 잡은 황중곤은 부산오픈 초대 챔피언에 오르며 5년 만에 우승의 기쁨을 맛봤습니다.

여자골프 맥콜 모나파크 오픈에서는 첫 날부터 선두를 지킨 임진희가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