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피살 공무원’ 장례 해수부장 여부 31일 결정

입력 2022.08.29 (16:19) 수정 2022.08.29 (16:2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서해에서 북한군에 피격당해 숨진 소속 공무원 이대준씨의 장례가 해수부장(葬)으로 치러질지 여부가 모레(31일)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해양수산부는 이 씨의 장례 절차와 관련해 “차관을 위원장으로 하고 실·국장을 위원으로 하는 해수부장 대상자선정위를 31일에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수부 예규에 따르면 해수부 장관은 소속 공무원이 업무 수행 중에 사망하거나 해양수산 발전에 특별한 공로가 있는 자가 사망할 경우, 대상자선정위 의결을 거쳐 해수부장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해수부장 대상자로 선정이 될 경우 장의위원회와 장의위 산하 집행위원회가 별도로 구성됩니다.

이 씨의 경우 서해어업관리단 소속이었던 만큼 장례에 대한 세부 지원은 서해어업관리단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집행위원회에서 주관하게 됩니다.

이 씨의 유족은 앞서 지난 6월 조승환 해수부 장관과의 면담 자리에서 사망 2주기인 다음 달 22일 전남 목포에서 해수부장으로 장례를 치르도록 해달라고 요구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北 피살 공무원’ 장례 해수부장 여부 31일 결정
    • 입력 2022-08-29 16:19:23
    • 수정2022-08-29 16:24:20
    경제
서해에서 북한군에 피격당해 숨진 소속 공무원 이대준씨의 장례가 해수부장(葬)으로 치러질지 여부가 모레(31일) 결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해양수산부는 이 씨의 장례 절차와 관련해 “차관을 위원장으로 하고 실·국장을 위원으로 하는 해수부장 대상자선정위를 31일에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수부 예규에 따르면 해수부 장관은 소속 공무원이 업무 수행 중에 사망하거나 해양수산 발전에 특별한 공로가 있는 자가 사망할 경우, 대상자선정위 의결을 거쳐 해수부장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해수부장 대상자로 선정이 될 경우 장의위원회와 장의위 산하 집행위원회가 별도로 구성됩니다.

이 씨의 경우 서해어업관리단 소속이었던 만큼 장례에 대한 세부 지원은 서해어업관리단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집행위원회에서 주관하게 됩니다.

이 씨의 유족은 앞서 지난 6월 조승환 해수부 장관과의 면담 자리에서 사망 2주기인 다음 달 22일 전남 목포에서 해수부장으로 장례를 치르도록 해달라고 요구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