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소방청 상황실

입력 2022.08.31 (00:28) 수정 2022.08.31 (00:3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소방청 연결합니다.

이경희 소방위님, 119구급차가 음주운전 차량에 사고를 당했다고요?

[답변]

네, 그렇습니다.

충북 청주에서 벌어진 위험천만한 사고였는데요.

늦은 밤 응급환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차가 천천히 사거리에 들어섭니다.

이때 승용차 한 대가 속도를 줄이지 않고 빠르게 달려오더니 구급차를 들이받았습니다.

구급차 뒷자리 충격은 상당했는데, 다행히 환자를 태우기 전이라 구급대원과 사회복무요원만 치료를 받았습니다.

사고 차를 운전한 30대 남성은 음주 운전 혐의로 입건됐습니다.

어제 새벽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 남사진위 나들목 부근에서, 2.5톤 화물차가 빗길에 미끄러지며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았습니다.

이를 피하려던 1톤 화물차가 앞서 가던 15톤 화물차를 추돌했고, 부서진 중앙분리대 조각이 반대편 서울 방향 차로에 떨어지면서, 경차 한 대가 전복되고 차량 10여 대의 바퀴가 망가졌습니다.

이 사고로 운전자 3명이 다쳤습니다.

지금까지 소방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영상편집:권형욱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이 시각 소방청 상황실
    • 입력 2022-08-31 00:28:03
    • 수정2022-08-31 00:34:38
    뉴스라인 W
[앵커]

소방청 연결합니다.

이경희 소방위님, 119구급차가 음주운전 차량에 사고를 당했다고요?

[답변]

네, 그렇습니다.

충북 청주에서 벌어진 위험천만한 사고였는데요.

늦은 밤 응급환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차가 천천히 사거리에 들어섭니다.

이때 승용차 한 대가 속도를 줄이지 않고 빠르게 달려오더니 구급차를 들이받았습니다.

구급차 뒷자리 충격은 상당했는데, 다행히 환자를 태우기 전이라 구급대원과 사회복무요원만 치료를 받았습니다.

사고 차를 운전한 30대 남성은 음주 운전 혐의로 입건됐습니다.

어제 새벽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 남사진위 나들목 부근에서, 2.5톤 화물차가 빗길에 미끄러지며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았습니다.

이를 피하려던 1톤 화물차가 앞서 가던 15톤 화물차를 추돌했고, 부서진 중앙분리대 조각이 반대편 서울 방향 차로에 떨어지면서, 경차 한 대가 전복되고 차량 10여 대의 바퀴가 망가졌습니다.

이 사고로 운전자 3명이 다쳤습니다.

지금까지 소방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영상편집:권형욱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