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북한에 지난달 마스크 1천만여 장·체온계 200만 개 수출

입력 2022.10.24 (22:00) 수정 2022.10.24 (22:1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중국이 지난달 북한에 마스크 1천만여 장 등 코로나19 관련 물품을 대거 수출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로이터 통신이 24일 전했습니다.

로이터는 이날 발표된 중국 해관총서(세관) 통계를 인용해 중국이 9월 북한에 마스크 1천56만 장과 고무장갑 약 4만 벌, 체온계 200만 개를 수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면서 해당 물품의 8월 대북 수출량은 마스크가 210개에 불과했고 고무장갑과 체온계는 수출 기록이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은 지난 8월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승리를 선언했습니다.

그러나 이달 들어 조선중앙TV가 노인과 대학생들이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을 방송하는 등 한동안 벗었던 마스크를 다시 쓰기 시작했습니다.

9월 중국의 전체 대북 수출은 작년 동월 대비 62.5% 늘어난 9천7만 달러(약 1천299억 원)로, 증가세가 8월(+217.7%)보다 둔화했고, 최대 수출 품목은 고무타이어, 가발, 담배 등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평양 조선중앙통신]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중국, 북한에 지난달 마스크 1천만여 장·체온계 200만 개 수출
    • 입력 2022-10-24 22:00:26
    • 수정2022-10-24 22:14:31
    국제
중국이 지난달 북한에 마스크 1천만여 장 등 코로나19 관련 물품을 대거 수출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로이터 통신이 24일 전했습니다.

로이터는 이날 발표된 중국 해관총서(세관) 통계를 인용해 중국이 9월 북한에 마스크 1천56만 장과 고무장갑 약 4만 벌, 체온계 200만 개를 수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면서 해당 물품의 8월 대북 수출량은 마스크가 210개에 불과했고 고무장갑과 체온계는 수출 기록이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은 지난 8월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승리를 선언했습니다.

그러나 이달 들어 조선중앙TV가 노인과 대학생들이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을 방송하는 등 한동안 벗었던 마스크를 다시 쓰기 시작했습니다.

9월 중국의 전체 대북 수출은 작년 동월 대비 62.5% 늘어난 9천7만 달러(약 1천299억 원)로, 증가세가 8월(+217.7%)보다 둔화했고, 최대 수출 품목은 고무타이어, 가발, 담배 등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평양 조선중앙통신]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