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모욕적이지만 檢 또 가겠다”…與 “거짓말 일삼아”

입력 2023.01.30 (19:29) 수정 2023.01.30 (19:4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대장동 의혹' 관련 검찰 조사를 받은 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모욕적이고 부당하지만 검찰의 추가 소환 요구에 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애초 추가 출석은 없을 거란 전망을 뒤집고, 또다시 '정면 돌파'를 택한 건데, 국민의힘은 이 대표의 조사 태도를 문제 삼아 공세 수위를 끌어올렸습니다.

이유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위례·대장동 개발 비리 의혹'으로 검찰 조사를 받은 당일, 2차 소환 통보를 받은 이재명 대표.

이틀 만에 기자간담회를 자청해 검찰의 추가 소환 요구에 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재명/더불어민주당 대표 : "대선에서 패배했기 때문에 그 대가를 치르는 것이라고 생각하고 모욕적이고 부당하지만 패자로서 오라고 하니 또 가겠습니다."]

당 지도부 대다수의 만류에도, '정면 돌파' 의지를 거듭 드러낸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검찰 소환에 민주당 의원들이 동행하는 것에 대한 당 안팎의 비판 여론을 의식한 듯 지도부를 향해 오지 말아 달라고 거듭 부탁했습니다.

검찰과 정권을 향해선 과거 군사 독재 시절을 떠올리게 한다며 비판 수위를 높였습니다.

[이재명/더불어민주당 대표 : "국민을 억압하고 야당을 말살하고 검사 독재정권 중심의 장기 집권을 꿈꾸고 있는 것이 아니냐는 의심이 듭니다."]

앞서 민주당은 어제 저녁, 긴급 최고위원회를 열어 이번 주말 서울에서 대국민 보고대회를 여는 등 장외 투쟁 돌입도 결정한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해 국민의힘은 이 대표와 검찰 중 누가 거짓말을 일삼고 있는지는 국민이 심판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정진석/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 "진술서 외에는 어떠한 진술도 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죄가 없다고 펄펄 뛰면서 검찰의 질문에 입을 굳게 다무는 것을 어떻게 이해해야 합니까."]

그러면서 민주당이 1월 임시 국회가 끝나는 날, 여론이 무서워 본회의를 열고, 2월 국회를 또 여는 이유가 뭔지 국민은 알 거라고 맹비난했습니다.

KBS 뉴스 이유민입니다.

촬영기자:조승연/영상편집:이윤진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이재명 “모욕적이지만 檢 또 가겠다”…與 “거짓말 일삼아”
    • 입력 2023-01-30 19:29:32
    • 수정2023-01-30 19:43:36
    뉴스7(춘천)
[앵커]

'대장동 의혹' 관련 검찰 조사를 받은 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모욕적이고 부당하지만 검찰의 추가 소환 요구에 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애초 추가 출석은 없을 거란 전망을 뒤집고, 또다시 '정면 돌파'를 택한 건데, 국민의힘은 이 대표의 조사 태도를 문제 삼아 공세 수위를 끌어올렸습니다.

이유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위례·대장동 개발 비리 의혹'으로 검찰 조사를 받은 당일, 2차 소환 통보를 받은 이재명 대표.

이틀 만에 기자간담회를 자청해 검찰의 추가 소환 요구에 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재명/더불어민주당 대표 : "대선에서 패배했기 때문에 그 대가를 치르는 것이라고 생각하고 모욕적이고 부당하지만 패자로서 오라고 하니 또 가겠습니다."]

당 지도부 대다수의 만류에도, '정면 돌파' 의지를 거듭 드러낸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검찰 소환에 민주당 의원들이 동행하는 것에 대한 당 안팎의 비판 여론을 의식한 듯 지도부를 향해 오지 말아 달라고 거듭 부탁했습니다.

검찰과 정권을 향해선 과거 군사 독재 시절을 떠올리게 한다며 비판 수위를 높였습니다.

[이재명/더불어민주당 대표 : "국민을 억압하고 야당을 말살하고 검사 독재정권 중심의 장기 집권을 꿈꾸고 있는 것이 아니냐는 의심이 듭니다."]

앞서 민주당은 어제 저녁, 긴급 최고위원회를 열어 이번 주말 서울에서 대국민 보고대회를 여는 등 장외 투쟁 돌입도 결정한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해 국민의힘은 이 대표와 검찰 중 누가 거짓말을 일삼고 있는지는 국민이 심판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정진석/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 "진술서 외에는 어떠한 진술도 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죄가 없다고 펄펄 뛰면서 검찰의 질문에 입을 굳게 다무는 것을 어떻게 이해해야 합니까."]

그러면서 민주당이 1월 임시 국회가 끝나는 날, 여론이 무서워 본회의를 열고, 2월 국회를 또 여는 이유가 뭔지 국민은 알 거라고 맹비난했습니다.

KBS 뉴스 이유민입니다.

촬영기자:조승연/영상편집:이윤진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춘천-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