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올해 준공영제 공공버스 노선 5개 신설…버스 44대 운행

입력 2023.03.20 (12:54) 수정 2023.03.20 (12:5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경기 용인시는 올해 관내 준공영제 공공버스 노선 5개를 신설, 44대의 버스를 투입한다고 20일 밝혔습니다.

준공영제는 지자체가 버스 노선을 소유해 관리하면서 버스를 운행하는 운수업체에 적자분을 보조하는 제도입니다.

이 경우 지자체는 사업성이 떨어지는 교통 취약지역에도 버스를 운행해 시민에게 교통 편의를 제공할 수 있고, 운수업체는 적자분을 보조받아 안정적인 서비스를 할 수 있습니다.

지난해 3월 165대의 버스를 운행하는 110개 노선을 대상으로 준공영제를 시작한 용인시는 지난해 말까지 꾸준히 준공영제 공공버스 노선을 늘려 123개 노선에 198대의 버스를 운영해왔습니다.

올해는 운수업체로부터 반납받은 기존 노선과 교통 취약지역 신설 노선 등을 합쳐 5개 노선(버스 44대)을 준공영제 방식으로 추가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용인시는 총 128개 노선(버스 242대)의 준공영제 공공버스를 운영하게 됐습니다.

준공영제 시행에는 올해만 169억 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입니다.

용인시 관계자는 "버스 준공영제는 시가 노선을 직접 소유하고 관리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는 제도"라며 "앞으로도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양질의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공공버스 노선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준공영제 시행 첫해인 지난해 용인지역 버스 시민 평가 만족도는 86점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용인시 제공]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용인시, 올해 준공영제 공공버스 노선 5개 신설…버스 44대 운행
    • 입력 2023-03-20 12:54:43
    • 수정2023-03-20 12:55:53
    사회
경기 용인시는 올해 관내 준공영제 공공버스 노선 5개를 신설, 44대의 버스를 투입한다고 20일 밝혔습니다.

준공영제는 지자체가 버스 노선을 소유해 관리하면서 버스를 운행하는 운수업체에 적자분을 보조하는 제도입니다.

이 경우 지자체는 사업성이 떨어지는 교통 취약지역에도 버스를 운행해 시민에게 교통 편의를 제공할 수 있고, 운수업체는 적자분을 보조받아 안정적인 서비스를 할 수 있습니다.

지난해 3월 165대의 버스를 운행하는 110개 노선을 대상으로 준공영제를 시작한 용인시는 지난해 말까지 꾸준히 준공영제 공공버스 노선을 늘려 123개 노선에 198대의 버스를 운영해왔습니다.

올해는 운수업체로부터 반납받은 기존 노선과 교통 취약지역 신설 노선 등을 합쳐 5개 노선(버스 44대)을 준공영제 방식으로 추가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용인시는 총 128개 노선(버스 242대)의 준공영제 공공버스를 운영하게 됐습니다.

준공영제 시행에는 올해만 169억 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입니다.

용인시 관계자는 "버스 준공영제는 시가 노선을 직접 소유하고 관리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는 제도"라며 "앞으로도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양질의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공공버스 노선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준공영제 시행 첫해인 지난해 용인지역 버스 시민 평가 만족도는 86점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용인시 제공]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