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신세계 현 백화점 활용방안은?

입력 2023.04.04 (08:08) 수정 2023.04.04 (08:1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광주신세계가 백화점 신축을 추진하면서 현 백화점 건물의 활용 방안에 대해서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백화점을 새로 짓는 사업이 광주시 소유 도로를 편입해 추진되는 만큼 수익성을 배제하고, 공공성을 띤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김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광주신세계의 백화점 신축안을 조건부 동의한 광주시 도시계획위원회.

도시계획위원회가 제시한 주요 조건 가운데 하나는 현 백화점 활용방안 제시입니다.

새 백화점 부지에 시 소유 도로가 포함된 만큼 현 백화점의 적절한 활용 계획이 마련돼야 한다는 겁니다.

광주의 관문으로 불리는 광천사거리에 위치한 현 백화점은 지하 3층, 지상 9층에 연면적이 13만 4천㎡가 넘습니다.

건물 주인은 금호고속으로, 광주신세계가 5천 2백70억 원을 보증금으로 내고 별도 임차료 없이 2033년 5월까지 사용하기로 계약했습니다.

신세계의 백화점 신축 목표는 2026년 입니다.

계약 기간까지 6년이 넘게 남습니다.

신세계는 현재까지 "제품 판매 공간으로는 쓰지 않을 것" 이라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지난주 도시계획위원회를 앞두고는 광주시에 청소년 문화시설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광주신세계 관계자는 KBS와의 통화에서 "지하차도 건설과 별개로 공공기여 측면에서 현 백화점을 어떻게 활용할지 검토하고 있다"면서도 "구체적인 계획은 세워지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여론의 흐름을 살피는 것으로 읽히는데 백화점 활용방안 논의 과정에 시민들도 참여해야한다는 목소리가 설득력을 얻고 있습니다.

[서재형/광주경실련 건축도시위원장 : "(광주신세계 백화점 신축으로) 도로 선형도 변경해야 하고, 교통체증 등 부담도 시민들이 갖게 되고…. 협의체 같은 것을 만들어서 어떻게 하는 것이 광주시민들에게 가장 바람직한 활용방안인가 (논의해야 합니다)."]

기존 백화점의 구체적인 활용방안은 백화점 신축을 위한 본격적인 행정절차인 광주시의 지구단위계획 입안 전에 제출돼야 합니다.

KBS 뉴스 김호입니다.

촬영기자:이승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광주신세계 현 백화점 활용방안은?
    • 입력 2023-04-04 08:08:45
    • 수정2023-04-04 08:17:06
    뉴스광장(광주)
[앵커]

광주신세계가 백화점 신축을 추진하면서 현 백화점 건물의 활용 방안에 대해서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백화점을 새로 짓는 사업이 광주시 소유 도로를 편입해 추진되는 만큼 수익성을 배제하고, 공공성을 띤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김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광주신세계의 백화점 신축안을 조건부 동의한 광주시 도시계획위원회.

도시계획위원회가 제시한 주요 조건 가운데 하나는 현 백화점 활용방안 제시입니다.

새 백화점 부지에 시 소유 도로가 포함된 만큼 현 백화점의 적절한 활용 계획이 마련돼야 한다는 겁니다.

광주의 관문으로 불리는 광천사거리에 위치한 현 백화점은 지하 3층, 지상 9층에 연면적이 13만 4천㎡가 넘습니다.

건물 주인은 금호고속으로, 광주신세계가 5천 2백70억 원을 보증금으로 내고 별도 임차료 없이 2033년 5월까지 사용하기로 계약했습니다.

신세계의 백화점 신축 목표는 2026년 입니다.

계약 기간까지 6년이 넘게 남습니다.

신세계는 현재까지 "제품 판매 공간으로는 쓰지 않을 것" 이라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지난주 도시계획위원회를 앞두고는 광주시에 청소년 문화시설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광주신세계 관계자는 KBS와의 통화에서 "지하차도 건설과 별개로 공공기여 측면에서 현 백화점을 어떻게 활용할지 검토하고 있다"면서도 "구체적인 계획은 세워지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여론의 흐름을 살피는 것으로 읽히는데 백화점 활용방안 논의 과정에 시민들도 참여해야한다는 목소리가 설득력을 얻고 있습니다.

[서재형/광주경실련 건축도시위원장 : "(광주신세계 백화점 신축으로) 도로 선형도 변경해야 하고, 교통체증 등 부담도 시민들이 갖게 되고…. 협의체 같은 것을 만들어서 어떻게 하는 것이 광주시민들에게 가장 바람직한 활용방안인가 (논의해야 합니다)."]

기존 백화점의 구체적인 활용방안은 백화점 신축을 위한 본격적인 행정절차인 광주시의 지구단위계획 입안 전에 제출돼야 합니다.

KBS 뉴스 김호입니다.

촬영기자:이승준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광주-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