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호 발사 앞두고 연기…이 시각 나로우주센터

입력 2023.05.24 (17:01) 수정 2023.05.24 (19:5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의 세 번째 발사가 미뤄졌습니다.

오늘 발사 예정 시각을 2시간 가까이 앞두고, 전격 연기가 결정됐는데요.

막바지 준비 중 기술적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나로우주센터 취재기자 연결해 현재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전현우 기자! 오늘 누리호 발사는 무산된 거죠?

[리포트]

네. 그렇습니다.

과기정통부는 긴급 발사관리위원회를 열어 누리호 3차 발사 연기를 결정했습니다.

오늘 오후 3시 30분쯤 지상 저온 헬륨 공급 밸브 제어 과정에서 이상이 확인돼 발사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발사 제어 컴퓨터와 설비 제어 컴퓨터 간의 문제로, 지상 통신 장비 쪽에서 이상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발사를 언제 진행하는지는 확정되지 않았다며, 내일 오전이라도 문제가 해결되면 다시 발사를 시도해보기로 했습니다.

과기정통부는 이번에 발견된 문제 등 여러 가지 사항을 고려한 뒤 발사관리위원회를 다시 개최해 발사 가능 여부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앞서 발사관리위는 누리호 발사 시각을 오늘 오후 6시 24분으로 확정한 상태였습니다.

지난해 누리호 2차 발사 때는 강풍과 센서 이상 등으로 발사 일정이 두 차례 연기된 적이 있습니다.

이번 3차 발사의 예비일은 내일(25일)부터 31일까지로 잡혀있습니다.

지금까지 나로우주센터에서 KBS 뉴스 전현우입니다.

촬영기자:서원철/영상편집:박은주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누리호 발사 앞두고 연기…이 시각 나로우주센터
    • 입력 2023-05-24 17:01:04
    • 수정2023-05-24 19:52:46
    뉴스 5
[앵커]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의 세 번째 발사가 미뤄졌습니다.

오늘 발사 예정 시각을 2시간 가까이 앞두고, 전격 연기가 결정됐는데요.

막바지 준비 중 기술적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나로우주센터 취재기자 연결해 현재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전현우 기자! 오늘 누리호 발사는 무산된 거죠?

[리포트]

네. 그렇습니다.

과기정통부는 긴급 발사관리위원회를 열어 누리호 3차 발사 연기를 결정했습니다.

오늘 오후 3시 30분쯤 지상 저온 헬륨 공급 밸브 제어 과정에서 이상이 확인돼 발사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발사 제어 컴퓨터와 설비 제어 컴퓨터 간의 문제로, 지상 통신 장비 쪽에서 이상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발사를 언제 진행하는지는 확정되지 않았다며, 내일 오전이라도 문제가 해결되면 다시 발사를 시도해보기로 했습니다.

과기정통부는 이번에 발견된 문제 등 여러 가지 사항을 고려한 뒤 발사관리위원회를 다시 개최해 발사 가능 여부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앞서 발사관리위는 누리호 발사 시각을 오늘 오후 6시 24분으로 확정한 상태였습니다.

지난해 누리호 2차 발사 때는 강풍과 센서 이상 등으로 발사 일정이 두 차례 연기된 적이 있습니다.

이번 3차 발사의 예비일은 내일(25일)부터 31일까지로 잡혀있습니다.

지금까지 나로우주센터에서 KBS 뉴스 전현우입니다.

촬영기자:서원철/영상편집:박은주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