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에서 성적 발언?…기시다 일본 총리 동영상 “AI로 만든 가짜”

입력 2023.11.04 (23:22) 수정 2023.11.05 (06:4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인공지능(AI)을 이용해 만든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의 가짜 동영상이 소셜미디어(SNS)에서 확산하고 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오늘(4일) 보도했습니다.

양복 차림의 기시다 총리가 등장해 성적 발언을 하는 것처럼 제작된 이 동영상에는 현지 민영 방송 니혼테레비(닛테레) 뉴스 프로그램 로고가 표시돼 있습니다.

또 'LIVE'(생중계)나 'BREAKING NEWS'(뉴스 속보)라고도 적혀 있어 기시다 총리의 발언이 긴급 속보로 생중계되는 듯한 인상을 줍니다.

3분 43초 분량의 가짜 동영상은 애초 올여름 인터넷 동영상 채널인 '니코니코' 등에 게재됐습니다.

이후 30초 분량으로 줄인 동영상이 지난 2일 소셜미디어 엑스(X·옛 트위터)에 올라와 하루 만에 조회수 232만 회 이상을 기록했습니다.

오사카에 사는 한 남성은 요미우리신문에 생성형 AI 등을 사용해 기시다 총리의 가짜 동영상을 제작해 인터넷에 올린 것을 인정하며 "재미로 만들었다"고 말했습니다.

이 남성은 인터넷에 공개된 기시다 총리의 기자회견과 자민당 대회 연설 등 동영상에 있는 총리의 음성을 AI에 학습시켜 가짜 음성을 준비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또 기시다 총리의 온라인 기자회견을 보도한 닛테레 뉴스 프로그램도 이용했다고 말했습니다.

닛테레는 "닛테레의 방송, 프로그램 로고를 가짜 동영상에 악용한 것은 도저히 용서할 수 없다"며 "필요에 따라 적당한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해부터 기시다 총리 이외에도 아베 신조 전 총리의 가짜 동영상도 제작해 올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방송에서 성적 발언?…기시다 일본 총리 동영상 “AI로 만든 가짜”
    • 입력 2023-11-04 23:22:45
    • 수정2023-11-05 06:42:28
    국제
인공지능(AI)을 이용해 만든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의 가짜 동영상이 소셜미디어(SNS)에서 확산하고 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오늘(4일) 보도했습니다.

양복 차림의 기시다 총리가 등장해 성적 발언을 하는 것처럼 제작된 이 동영상에는 현지 민영 방송 니혼테레비(닛테레) 뉴스 프로그램 로고가 표시돼 있습니다.

또 'LIVE'(생중계)나 'BREAKING NEWS'(뉴스 속보)라고도 적혀 있어 기시다 총리의 발언이 긴급 속보로 생중계되는 듯한 인상을 줍니다.

3분 43초 분량의 가짜 동영상은 애초 올여름 인터넷 동영상 채널인 '니코니코' 등에 게재됐습니다.

이후 30초 분량으로 줄인 동영상이 지난 2일 소셜미디어 엑스(X·옛 트위터)에 올라와 하루 만에 조회수 232만 회 이상을 기록했습니다.

오사카에 사는 한 남성은 요미우리신문에 생성형 AI 등을 사용해 기시다 총리의 가짜 동영상을 제작해 인터넷에 올린 것을 인정하며 "재미로 만들었다"고 말했습니다.

이 남성은 인터넷에 공개된 기시다 총리의 기자회견과 자민당 대회 연설 등 동영상에 있는 총리의 음성을 AI에 학습시켜 가짜 음성을 준비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또 기시다 총리의 온라인 기자회견을 보도한 닛테레 뉴스 프로그램도 이용했다고 말했습니다.

닛테레는 "닛테레의 방송, 프로그램 로고를 가짜 동영상에 악용한 것은 도저히 용서할 수 없다"며 "필요에 따라 적당한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해부터 기시다 총리 이외에도 아베 신조 전 총리의 가짜 동영상도 제작해 올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