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울버햄프턴, 손흥민 토트넘에 역전승

입력 2023.11.12 (12:03) 수정 2023.11.12 (12:2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손흥민과 울버햄프턴 황희찬의 '코리안 더비'가 황희찬의 판정승으로 마무리됐습니다.

황희찬의 울버햄프턴은 영국 울버햄프턴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2라운드에서 후반 추가시간 터진 연속골로 손흥민의 토트넘을 2대 1로 꺾었습니다.

손흥민과 황희찬은 나란히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했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습니다.

토트넘을 2대 1로 꺾은 울버햄프턴은 3경기 만에 승리를 챙기며 중위권 도약에 본격 시동을 걸었습니다.

반면 이번 시즌 무패 행진을 이어가던 토트넘은 부상자들의 공백을 이기지 못하고 연패에 빠졌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황희찬 울버햄프턴, 손흥민 토트넘에 역전승
    • 입력 2023-11-12 12:03:55
    • 수정2023-11-12 12:20:22
    뉴스 12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손흥민과 울버햄프턴 황희찬의 '코리안 더비'가 황희찬의 판정승으로 마무리됐습니다.

황희찬의 울버햄프턴은 영국 울버햄프턴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2라운드에서 후반 추가시간 터진 연속골로 손흥민의 토트넘을 2대 1로 꺾었습니다.

손흥민과 황희찬은 나란히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했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습니다.

토트넘을 2대 1로 꺾은 울버햄프턴은 3경기 만에 승리를 챙기며 중위권 도약에 본격 시동을 걸었습니다.

반면 이번 시즌 무패 행진을 이어가던 토트넘은 부상자들의 공백을 이기지 못하고 연패에 빠졌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