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의 오타니, 역대 MVP 순위에서 19위 평가

입력 2023.11.18 (10:5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슈퍼스타 오타니 쇼헤이(29)의 2023시즌 활약상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역대 최고의 최우수선수상(MVP) 순위에서 19위로 평가됐다.

MLB 홈페이지인 MLB닷컴은 18일(한국시간) 1931년부터 올해까지 선정된 양대리그 MVP 187명을 평가해 나열했다.

이 매체는 올 시즌 오타니에 관해 "누구도 오타니 같은 업적을 세우지 못했다"라면서도 "다만 부상 여파로 마지막 달에 거의 뛰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오타니는 올 시즌 투수로 10승 5패 평균자책점 3.14, 타자로 타율 0.304, 44홈런, 95타점의 성적을 올리며 아메리칸리그(AL) MVP에 올랐다.

오타니는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 MVP 투표에서 1위표 30표를 싹쓸이해 2021년에 이어 두 번째 만장일치 MVP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한 선수가 두 번 이상 만장일치로 MVP 오른 것은 역대 최초다.

MLB닷컴은 2021년 AL MVP 오타니를 14위로 평가하기도 했다.

전체 1위는 2001년 73개의 홈런을 친 내셔널리그(NL) MVP 배리 본즈가 차지했다.

본즈는 3위(2004년), 5위(2002년), 30위(2003년), 37위(1993년), 41위(1990년), 55위(1992년)에도 이름을 올렸다.

본즈는 개인 통산 7차례 MVP를 받았고, 역대 한 시즌 최다 홈런 1위 기록을 갖고 있다.

다만 본즈는 명예의 전당엔 입성하지 못했다. 선수 시절 금지약물을 사용한 사실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전체 2위는 1968년 304⅔이닝을 던지며 22승 9패 평균자책점 1.12, 268개 탈삼진을 기록한 밥 깁슨이 차지했다. 당시 깁슨은 13차례 완봉승을 올렸다.

2022년 62홈런을 치며 AL MVP를 받은 애런 저지(뉴욕 양키스)는 오타니보다 높은 전체 7위에 이름을 올렸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2023년의 오타니, 역대 MVP 순위에서 19위 평가
    • 입력 2023-11-18 10:51:23
    연합뉴스
슈퍼스타 오타니 쇼헤이(29)의 2023시즌 활약상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역대 최고의 최우수선수상(MVP) 순위에서 19위로 평가됐다.

MLB 홈페이지인 MLB닷컴은 18일(한국시간) 1931년부터 올해까지 선정된 양대리그 MVP 187명을 평가해 나열했다.

이 매체는 올 시즌 오타니에 관해 "누구도 오타니 같은 업적을 세우지 못했다"라면서도 "다만 부상 여파로 마지막 달에 거의 뛰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오타니는 올 시즌 투수로 10승 5패 평균자책점 3.14, 타자로 타율 0.304, 44홈런, 95타점의 성적을 올리며 아메리칸리그(AL) MVP에 올랐다.

오타니는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 MVP 투표에서 1위표 30표를 싹쓸이해 2021년에 이어 두 번째 만장일치 MVP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한 선수가 두 번 이상 만장일치로 MVP 오른 것은 역대 최초다.

MLB닷컴은 2021년 AL MVP 오타니를 14위로 평가하기도 했다.

전체 1위는 2001년 73개의 홈런을 친 내셔널리그(NL) MVP 배리 본즈가 차지했다.

본즈는 3위(2004년), 5위(2002년), 30위(2003년), 37위(1993년), 41위(1990년), 55위(1992년)에도 이름을 올렸다.

본즈는 개인 통산 7차례 MVP를 받았고, 역대 한 시즌 최다 홈런 1위 기록을 갖고 있다.

다만 본즈는 명예의 전당엔 입성하지 못했다. 선수 시절 금지약물을 사용한 사실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전체 2위는 1968년 304⅔이닝을 던지며 22승 9패 평균자책점 1.12, 268개 탈삼진을 기록한 밥 깁슨이 차지했다. 당시 깁슨은 13차례 완봉승을 올렸다.

2022년 62홈런을 치며 AL MVP를 받은 애런 저지(뉴욕 양키스)는 오타니보다 높은 전체 7위에 이름을 올렸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