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리막길 차량 뒤집혀 5명 사상…모노레일 멈춰 18명 고립

입력 2023.11.20 (09:09) 수정 2023.11.20 (13:0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어제 오후 대구 팔공산 인근 도로에서 내리막길을 달리던 차량이 뒤집혀 2명이 숨지고 3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광주의 한 유원지에선 운행 중이던 모노레일이 멈춰 승객 18명이 2시간 넘게 고립됐다 구조됐습니다.

밤 사이 사건 사고, 이유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흰색 승용차 한 대가 완전히 뒤집혔습니다.

도로 곳곳엔 유리 파편이 흩어져 있습니다.

[제보자 : "(차량 탑승자들은) 다 앰뷸런스에 실려 갔고, 천장이 주저 앉았어요. 운전석 쪽 천장이..."]

어제 오후 5시 50분쯤 대구 팔공산 인근 도로에서 10대와 20대 남녀 5명을 태운 차량이 뒤집히는 사고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10대 여학생 2명이 숨졌고, 20대 운전자는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함께 탄 10대 남학생 2명도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 중입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차량이 내리막길에서 연석을 들이받아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도로에서 시커먼 연기와 함께 불꽃이 치솟습니다.

["뜨거운 열기 확 올 것 같아."]

어제 저녁 7시 10분쯤 중부내륙고속도로 충주분기점 인근에서 승용차 3대가 잇따라 부딪쳤습니다.

이 사고로 차량 2대가 불에 타면서, 소방서 추산 7천 4백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맨 뒤에서 달리다 사고를 낸 30대 남성은 무면허 상태였습니다.

어젯밤 9시 50분쯤엔 경기도 파주시의 한 교차로에서 신호 위반 차량이 택시와 승용차를 잇따라 충돌했습니다.

이 사고로 택시 운전 기사가 가벼운 부상을 입었고, 사고를 낸 차량 앞쪽이 찌그러지는 등 피해를 입었습니다.

경찰은 사고 차량 운전자인 20대 남성을 입건해 신호 위반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어제 오후 4시 10분쯤에는 광주 지산유원지 안에 있는 모노레일이 갑자기 멈췄습니다.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탑승 중이던 승객 18명이 2시간 20분 동안 허공에 매달려 있다가 구조됐습니다.

업체 측은 복구 작업을 마치는 대로 모노레일이 멈춰선 경위를 조사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이유민입니다.

영상편집:조완기/화면제공:대구소방안전본부·시청자 송연호 정태호 서지수·광주 동부소방서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내리막길 차량 뒤집혀 5명 사상…모노레일 멈춰 18명 고립
    • 입력 2023-11-20 09:09:31
    • 수정2023-11-20 13:00:27
    아침뉴스타임
[앵커]

어제 오후 대구 팔공산 인근 도로에서 내리막길을 달리던 차량이 뒤집혀 2명이 숨지고 3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광주의 한 유원지에선 운행 중이던 모노레일이 멈춰 승객 18명이 2시간 넘게 고립됐다 구조됐습니다.

밤 사이 사건 사고, 이유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흰색 승용차 한 대가 완전히 뒤집혔습니다.

도로 곳곳엔 유리 파편이 흩어져 있습니다.

[제보자 : "(차량 탑승자들은) 다 앰뷸런스에 실려 갔고, 천장이 주저 앉았어요. 운전석 쪽 천장이..."]

어제 오후 5시 50분쯤 대구 팔공산 인근 도로에서 10대와 20대 남녀 5명을 태운 차량이 뒤집히는 사고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10대 여학생 2명이 숨졌고, 20대 운전자는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함께 탄 10대 남학생 2명도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 중입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차량이 내리막길에서 연석을 들이받아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도로에서 시커먼 연기와 함께 불꽃이 치솟습니다.

["뜨거운 열기 확 올 것 같아."]

어제 저녁 7시 10분쯤 중부내륙고속도로 충주분기점 인근에서 승용차 3대가 잇따라 부딪쳤습니다.

이 사고로 차량 2대가 불에 타면서, 소방서 추산 7천 4백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맨 뒤에서 달리다 사고를 낸 30대 남성은 무면허 상태였습니다.

어젯밤 9시 50분쯤엔 경기도 파주시의 한 교차로에서 신호 위반 차량이 택시와 승용차를 잇따라 충돌했습니다.

이 사고로 택시 운전 기사가 가벼운 부상을 입었고, 사고를 낸 차량 앞쪽이 찌그러지는 등 피해를 입었습니다.

경찰은 사고 차량 운전자인 20대 남성을 입건해 신호 위반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어제 오후 4시 10분쯤에는 광주 지산유원지 안에 있는 모노레일이 갑자기 멈췄습니다.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탑승 중이던 승객 18명이 2시간 20분 동안 허공에 매달려 있다가 구조됐습니다.

업체 측은 복구 작업을 마치는 대로 모노레일이 멈춰선 경위를 조사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이유민입니다.

영상편집:조완기/화면제공:대구소방안전본부·시청자 송연호 정태호 서지수·광주 동부소방서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