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리, 3점슛 5개…NBA 골든스테이트, 6연패서 탈출

입력 2023.11.21 (12:14) 수정 2023.11.21 (15:46)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스테픈 커리의 3점슛을 앞세워 6연패의 늪에서 탈출했다.

골든스테이트는 2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체이스 센터에서 열린 2023-2024 정규리그에서 커리가 3점슛 5개를 포함, 32점을 넣은 데 힘입어 휴스턴 로키츠를 121-116으로 꺾었다.

골든스테이트는 6연패 뒤 오랜만에 승리를 맛보며 7승 8패를 기록했다.

클레이 톰프슨도 3점슛 5개를 포함해 20점을 넣으며 최근 부진에서 벗어났다.

경기 초반 부진했던 커리는 2쿼터 6초를 남기고 3점슛에 이어 추가 자유투까지 넣은 '4점 플레이'를 펼치며 살아났다.

3쿼터가 끝나갈 때도 3점슛을 터뜨려 100-87을 만들며 휴스턴의 추격 의지를 꺾어 놓았다.

'그리스 괴인' 야니스 아데토쿤보는 림을 지배하며 밀워키 벅스를 5연승으로 이끌었다.

밀워키는 워싱턴 DC의 캐피털 원 아레나에서 열린 경기에서 워싱턴 위저즈를 142-129로 물리쳤다.

아데토쿤보는 42점을 터뜨리고 리바운드 13개, 어시스트 8개를 기록하며 경기를 지배했다.

특히 아데토쿤보는 23개의 야투를 던져 20개를 넣어 87%의 적중률을 보여줬다. 옥에 티였다면 자유투에서는 6개를 던져 2개밖에 넣지 못했다는 것.

4쿼터 초반까지는 박빙 양상이었다.

9분 45초를 남기고 아데토쿤보의 레이업으로 109-108로 앞선 밀워키는 캐머런 페인의 3점슛, 아데토쿤보의 자유투를 묶어 멀찌감치 달아났다.

샬럿 호니츠는 연장전 끝에 동부콘퍼런스 선두를 달리는 보스턴 셀틱스를 잡았다.

샬럿은 노스캐롤라이나주 스펙트럼 센터에서 열린 홈 경기에서 18점의 열세를 딛고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간 뒤 종료 6.6초 전 마일스 브리지스(14점)의 3점슛으로 보스턴을 121-118로 꺾었다.

라멜로 벨이 36점, 9리바운드, 8어시스트, 고든 헤이워드가 20점을 기록하며 짜릿한 승리를 도왔다.

샬럿은 이 승리로 홈 경기 6연패에서 벗어났다.

[21일 NBA 전적]

샬럿 121-118 보스턴

덴버 107-103 디트로이트

밀워키 142-129 워싱턴

마이애미 118-100 시카고

미네소타 117-100 뉴욕

뉴올리언스 129-93 새크라멘토

LA 클리퍼스 124-99 샌안토니오

골든스테이트 121-116 휴스턴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커리, 3점슛 5개…NBA 골든스테이트, 6연패서 탈출
    • 입력 2023-11-21 12:14:01
    • 수정2023-11-21 15:46:36
    연합뉴스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스테픈 커리의 3점슛을 앞세워 6연패의 늪에서 탈출했다.

골든스테이트는 2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체이스 센터에서 열린 2023-2024 정규리그에서 커리가 3점슛 5개를 포함, 32점을 넣은 데 힘입어 휴스턴 로키츠를 121-116으로 꺾었다.

골든스테이트는 6연패 뒤 오랜만에 승리를 맛보며 7승 8패를 기록했다.

클레이 톰프슨도 3점슛 5개를 포함해 20점을 넣으며 최근 부진에서 벗어났다.

경기 초반 부진했던 커리는 2쿼터 6초를 남기고 3점슛에 이어 추가 자유투까지 넣은 '4점 플레이'를 펼치며 살아났다.

3쿼터가 끝나갈 때도 3점슛을 터뜨려 100-87을 만들며 휴스턴의 추격 의지를 꺾어 놓았다.

'그리스 괴인' 야니스 아데토쿤보는 림을 지배하며 밀워키 벅스를 5연승으로 이끌었다.

밀워키는 워싱턴 DC의 캐피털 원 아레나에서 열린 경기에서 워싱턴 위저즈를 142-129로 물리쳤다.

아데토쿤보는 42점을 터뜨리고 리바운드 13개, 어시스트 8개를 기록하며 경기를 지배했다.

특히 아데토쿤보는 23개의 야투를 던져 20개를 넣어 87%의 적중률을 보여줬다. 옥에 티였다면 자유투에서는 6개를 던져 2개밖에 넣지 못했다는 것.

4쿼터 초반까지는 박빙 양상이었다.

9분 45초를 남기고 아데토쿤보의 레이업으로 109-108로 앞선 밀워키는 캐머런 페인의 3점슛, 아데토쿤보의 자유투를 묶어 멀찌감치 달아났다.

샬럿 호니츠는 연장전 끝에 동부콘퍼런스 선두를 달리는 보스턴 셀틱스를 잡았다.

샬럿은 노스캐롤라이나주 스펙트럼 센터에서 열린 홈 경기에서 18점의 열세를 딛고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간 뒤 종료 6.6초 전 마일스 브리지스(14점)의 3점슛으로 보스턴을 121-118로 꺾었다.

라멜로 벨이 36점, 9리바운드, 8어시스트, 고든 헤이워드가 20점을 기록하며 짜릿한 승리를 도왔다.

샬럿은 이 승리로 홈 경기 6연패에서 벗어났다.

[21일 NBA 전적]

샬럿 121-118 보스턴

덴버 107-103 디트로이트

밀워키 142-129 워싱턴

마이애미 118-100 시카고

미네소타 117-100 뉴욕

뉴올리언스 129-93 새크라멘토

LA 클리퍼스 124-99 샌안토니오

골든스테이트 121-116 휴스턴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