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길 날씨] 내일, 절기 ‘소설’ 큰 추위 없어

입력 2023.11.21 (17:26) 수정 2023.11.21 (17:3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아침에는 공기가 차가웠지만 한낮에는 따스한 햇살이 비치고 있습니다.

절기 '소설'인 내일도 큰 추위 없겠습니다.

모레 비가 지난 뒤, 금요일에는 날이 다시 추워지겠습니다.

주말에도 영하권 추위가 예상됩니다.

대기도 점차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에 건조 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화재 유의해야 합니다.

내일, 하늘은 맑게 드러나겠고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는 밤부터 비가 시작됩니다.

내일 아침 서울 5도, 전주 4도로 오늘보다 3도가량 높겠습니다.

한낮에 서울 14도, 대구 17도로 평년 기온을 크게 웃돌며 오늘만큼 포근하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상에서 최고 2.5m로 다소 높게 일겠습니다.

모레는 전국 곳곳에 비가 오겠고 강원 지역은 눈으로 바뀌어 내릴 수 있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그래픽:강채희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퇴근길 날씨] 내일, 절기 ‘소설’ 큰 추위 없어
    • 입력 2023-11-21 17:26:49
    • 수정2023-11-21 17:31:42
    뉴스 5
아침에는 공기가 차가웠지만 한낮에는 따스한 햇살이 비치고 있습니다.

절기 '소설'인 내일도 큰 추위 없겠습니다.

모레 비가 지난 뒤, 금요일에는 날이 다시 추워지겠습니다.

주말에도 영하권 추위가 예상됩니다.

대기도 점차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에 건조 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화재 유의해야 합니다.

내일, 하늘은 맑게 드러나겠고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는 밤부터 비가 시작됩니다.

내일 아침 서울 5도, 전주 4도로 오늘보다 3도가량 높겠습니다.

한낮에 서울 14도, 대구 17도로 평년 기온을 크게 웃돌며 오늘만큼 포근하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상에서 최고 2.5m로 다소 높게 일겠습니다.

모레는 전국 곳곳에 비가 오겠고 강원 지역은 눈으로 바뀌어 내릴 수 있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그래픽:강채희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