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적십자 새 사무총장 피에르 크랜뷜 임명

입력 2023.12.26 (20:10) 수정 2023.12.26 (20:1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국제적십자위원회 ICRC는 현지시각 26일 피에르 크랜뷜 적십자 동아시아 지역 대표를 새 사무총장으로 임명했습니다.

로버트 마르디니 현 사무총장은 내년 4월 4년 임기가 끝납니다.

크랜뷜 신임 사무총장은 30년간 인도적 위기가 발생한 세계 곳곳에서 구호 활동을 직접 수행하거나 지휘했습니다.

엘살바도르와 페루, 아프가니스탄,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등지에서 구호 담당자로 활동했고, 적십자 유럽 중·남부 운영 책임자와 유엔 팔레스타인 난민구호기구 UNRWA 집행위원장 등을 역임했습니다.

크랜뷜 사무총장은 대규모 감원과 조직 축소가 불가피한 적십자의 재정난을 풀어가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습니다.

기후변화에 따른 홍수·가뭄 피해, 강진 피해, 우크라이나 전쟁, 이스라엘·하마스 전쟁 등 인도적 위기를 초래한 일들이 전 세계에 끊이지 않으면서 적십자는 재정난을 겪고 있습니다.

적십자는 이미 지난 9월 구조조정 방침을 발표했습니다.

이 구조조정 방침에는 내년 초까지 세계 곳곳의 사무소에서 1,500명을 줄이고, 지역 사무소 20곳 정도를 폐쇄한다는 내용 등이 담겨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국제적십자 새 사무총장 피에르 크랜뷜 임명
    • 입력 2023-12-26 20:10:11
    • 수정2023-12-26 20:13:37
    국제
국제적십자위원회 ICRC는 현지시각 26일 피에르 크랜뷜 적십자 동아시아 지역 대표를 새 사무총장으로 임명했습니다.

로버트 마르디니 현 사무총장은 내년 4월 4년 임기가 끝납니다.

크랜뷜 신임 사무총장은 30년간 인도적 위기가 발생한 세계 곳곳에서 구호 활동을 직접 수행하거나 지휘했습니다.

엘살바도르와 페루, 아프가니스탄,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등지에서 구호 담당자로 활동했고, 적십자 유럽 중·남부 운영 책임자와 유엔 팔레스타인 난민구호기구 UNRWA 집행위원장 등을 역임했습니다.

크랜뷜 사무총장은 대규모 감원과 조직 축소가 불가피한 적십자의 재정난을 풀어가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습니다.

기후변화에 따른 홍수·가뭄 피해, 강진 피해, 우크라이나 전쟁, 이스라엘·하마스 전쟁 등 인도적 위기를 초래한 일들이 전 세계에 끊이지 않으면서 적십자는 재정난을 겪고 있습니다.

적십자는 이미 지난 9월 구조조정 방침을 발표했습니다.

이 구조조정 방침에는 내년 초까지 세계 곳곳의 사무소에서 1,500명을 줄이고, 지역 사무소 20곳 정도를 폐쇄한다는 내용 등이 담겨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