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진상규명조사위 활동 끝…결과 ‘허탈’

입력 2023.12.26 (21:39) 수정 2023.12.26 (22:0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큰 기대 속에 출범한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가 4년간의 조사 활동을 마무리했습니다.

늦어진 조사에 성과조차 없다는 비판이 일고 있습니다.

김애린 기자입니다.

[리포트]

2019년 12월, 여러 진상 규명 과제를 안고 출범한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송선태/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위원장/2020년 : "발포명령자 행불자와 암매장 문제 등등을 각 과별로 두 개 과제씩 조사에 돌입하게 될 것 같습니다."]

4년간의 조사활동이 오늘(26) 끝납니다.

조사위 과제는 직권조사 21건과 신청사건 132건.

이 가운데 미의결 상태로 남아있던 직권조사 6건과 신청사건 7건이 마지막 날에서야 전원위원회 회의에 무더기로 상정됐습니다.

늦어진 조사에 청문회마저 무산되고, 발포책임자와 헬기사격 등에 대해선 직접 증거를 확보하지 못한 상황.

지역민들은 5.18조사위가 별다른 성과 없이 마무리됐다며 싸늘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조사 내용도 과정도, 결과도 전혀 와닿는 게 없다고 말합니다.

[김의진·옥유빈/목포시 산정동 : "지금까지 조사위가 있다고 해도 뭘 해왔는지 아무것도 알 수 있는 게 없었고, 오늘 끝난다고 하는데 앞으로도 이런 게 다시 또 필요하지 않을까..."]

[최형석/광주시 농성동 : "화가 나지. 더 할 말이 없어요. 이렇게 많은 시민을 죽이고, 지금도 행방불명한 사람들이 많잖아. 그런 사람들 찾아내주고..."]

기대가 컸던 5.18 유족들도 아쉽고 답답한 마음뿐이라며 진상규명 결과를 공개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양재혁/5·18유족회 회장 : "5·18진상규명위원회는 그동안 조사한 내용을 유족들과 국민들에게 소상히 밝혀서 한 점의 의혹이 없도록 밝혀야 된다고 봅니다."]

조사위는 남은 과제를 차질없이 의결하고 보완조사까지 진행한 후에 대국민 보고 여부를 논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공식 활동이 종료된 5.18 조사위는 내년 6월까지 보고서를 작성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김애린입니다.

촬영기자:조민웅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5·18 진상규명조사위 활동 끝…결과 ‘허탈’
    • 입력 2023-12-26 21:39:43
    • 수정2023-12-26 22:00:18
    뉴스9(광주)
[앵커]

큰 기대 속에 출범한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가 4년간의 조사 활동을 마무리했습니다.

늦어진 조사에 성과조차 없다는 비판이 일고 있습니다.

김애린 기자입니다.

[리포트]

2019년 12월, 여러 진상 규명 과제를 안고 출범한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송선태/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위원장/2020년 : "발포명령자 행불자와 암매장 문제 등등을 각 과별로 두 개 과제씩 조사에 돌입하게 될 것 같습니다."]

4년간의 조사활동이 오늘(26) 끝납니다.

조사위 과제는 직권조사 21건과 신청사건 132건.

이 가운데 미의결 상태로 남아있던 직권조사 6건과 신청사건 7건이 마지막 날에서야 전원위원회 회의에 무더기로 상정됐습니다.

늦어진 조사에 청문회마저 무산되고, 발포책임자와 헬기사격 등에 대해선 직접 증거를 확보하지 못한 상황.

지역민들은 5.18조사위가 별다른 성과 없이 마무리됐다며 싸늘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조사 내용도 과정도, 결과도 전혀 와닿는 게 없다고 말합니다.

[김의진·옥유빈/목포시 산정동 : "지금까지 조사위가 있다고 해도 뭘 해왔는지 아무것도 알 수 있는 게 없었고, 오늘 끝난다고 하는데 앞으로도 이런 게 다시 또 필요하지 않을까..."]

[최형석/광주시 농성동 : "화가 나지. 더 할 말이 없어요. 이렇게 많은 시민을 죽이고, 지금도 행방불명한 사람들이 많잖아. 그런 사람들 찾아내주고..."]

기대가 컸던 5.18 유족들도 아쉽고 답답한 마음뿐이라며 진상규명 결과를 공개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양재혁/5·18유족회 회장 : "5·18진상규명위원회는 그동안 조사한 내용을 유족들과 국민들에게 소상히 밝혀서 한 점의 의혹이 없도록 밝혀야 된다고 봅니다."]

조사위는 남은 과제를 차질없이 의결하고 보완조사까지 진행한 후에 대국민 보고 여부를 논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공식 활동이 종료된 5.18 조사위는 내년 6월까지 보고서를 작성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김애린입니다.

촬영기자:조민웅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광주-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