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올해 61개 기업 유치…2차전지·식품기업 최다

입력 2023.12.27 (19:52) 수정 2023.12.27 (19:5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올 한해 61개 기업이 전라북도에 투자를 약속했습니다.

이차전지 관련 기업과 식품기업이 각각 15개로 가장 많고, 기계·금속 기업 12개, 자동차 기업 8개 순입니다.

이들 기업의 전체 투자 금액은 10조 3천억 원이고, 예상 고용 인원은 9천7백여 명입니다.

전라북도는 정기적으로 투자 협약을 맺은 기업을 찾아 불편 사항을 파악하고, 기업 현황도 살필 계획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전라북도, 올해 61개 기업 유치…2차전지·식품기업 최다
    • 입력 2023-12-27 19:52:34
    • 수정2023-12-27 19:57:55
    뉴스7(전주)
올 한해 61개 기업이 전라북도에 투자를 약속했습니다.

이차전지 관련 기업과 식품기업이 각각 15개로 가장 많고, 기계·금속 기업 12개, 자동차 기업 8개 순입니다.

이들 기업의 전체 투자 금액은 10조 3천억 원이고, 예상 고용 인원은 9천7백여 명입니다.

전라북도는 정기적으로 투자 협약을 맺은 기업을 찾아 불편 사항을 파악하고, 기업 현황도 살필 계획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전주-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