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영상] 이낙연 “여야는 방탄 사돈지간…겉으로 서로 싸우는 척”

입력 2024.02.01 (20:2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낙연 새로운미래 인재영입위원장이 "여야는 방탄 사돈지간"이라며 "겉으로는 싸우는 척하지만 속으로는 서로 동반자 관계"라고 비판했습니다.

이 위원장은 오늘(1일) 오후 강원 춘천시 스카이컨벤션에서 열린 새로운미래 강원특별자치도당 창당대회 축하 인사에서 여야의 관계를 꼬집으며 "속으로는 '네가 있어 내가 있고, 내가 있어 네가 있다'며 연가를 부르고 있는지도 모른다"고 했습니다.

이어 "그래서 국민께 새로운 선택을 드리기 위해 일하고 있는데 거대 양당은 이런 노력을 날마다 모멸하고 폄훼하고 별 욕을 다한다"며 "서로 곱게 늙읍시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또 "이태원 참사, 중부지역 폭우, 잼버리 파행 같은 일들이 모두 세밀하지 못해서 생기는 일"이라며 "대통령이 덜렁덜렁한 건 원래 그렇다 치고, 누군가는 시어머니 노릇을 해야 한다. 오늘이라도 정신 차리고 '악마는 디테일에 있다'는 걸 꼭 기억해서 더는 참사가 없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위원장은 "강원도 오면 또 아쉬운 게 김대중 정부 때 속초에서 떠났던 금강선 관광선은 어디로 갔고, 평창동계올림픽 때 남북한 선수들이 함께 어울려서 경기하고 식사했던 그 평화는 어디로 갔느냐"며 "왜 외교를 이렇게 하느냐. 왜 남북 관계를 이렇게 못하느냐"고 비판했습니다.

이날 강원도당 창당대회에는 당원과 지지자 등 2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현장영상] 이낙연 “여야는 방탄 사돈지간…겉으로 서로 싸우는 척”
    • 입력 2024-02-01 20:20:35
    영상K
이낙연 새로운미래 인재영입위원장이 "여야는 방탄 사돈지간"이라며 "겉으로는 싸우는 척하지만 속으로는 서로 동반자 관계"라고 비판했습니다.

이 위원장은 오늘(1일) 오후 강원 춘천시 스카이컨벤션에서 열린 새로운미래 강원특별자치도당 창당대회 축하 인사에서 여야의 관계를 꼬집으며 "속으로는 '네가 있어 내가 있고, 내가 있어 네가 있다'며 연가를 부르고 있는지도 모른다"고 했습니다.

이어 "그래서 국민께 새로운 선택을 드리기 위해 일하고 있는데 거대 양당은 이런 노력을 날마다 모멸하고 폄훼하고 별 욕을 다한다"며 "서로 곱게 늙읍시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또 "이태원 참사, 중부지역 폭우, 잼버리 파행 같은 일들이 모두 세밀하지 못해서 생기는 일"이라며 "대통령이 덜렁덜렁한 건 원래 그렇다 치고, 누군가는 시어머니 노릇을 해야 한다. 오늘이라도 정신 차리고 '악마는 디테일에 있다'는 걸 꼭 기억해서 더는 참사가 없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위원장은 "강원도 오면 또 아쉬운 게 김대중 정부 때 속초에서 떠났던 금강선 관광선은 어디로 갔고, 평창동계올림픽 때 남북한 선수들이 함께 어울려서 경기하고 식사했던 그 평화는 어디로 갔느냐"며 "왜 외교를 이렇게 하느냐. 왜 남북 관계를 이렇게 못하느냐"고 비판했습니다.

이날 강원도당 창당대회에는 당원과 지지자 등 2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