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터카로 도심 누빈 고교생…“비대면으로 빌렸다”

입력 2024.02.01 (21:41) 수정 2024.02.02 (10:3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무면허로 렌터카를 빌려 4시간 동안 광주 도심을 달린 고등학생들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스마트폰 채팅앱을 통해 비대면으로 차량을 빌린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보도에 손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건물 주차장으로 흰색 승용차 한 대가 들어옵니다.

주차를 시도하다가 다시 밖으로 나가려는 차량, 손으로 차단기를 작동시켜보지만 열리지 않습니다.

차량이 잠시 멈춘 사이 경찰이 다가와 검문을 시작합니다.

차에 탄 사람은 운전석에 앉아 있던 18살 A군을 포함한 고등학생 4명, 모두 운전 면허가 없는 상태였습니다.

이들은 광주 도심을 4시간 정도 돌아다닌 뒤 차량을 반납하기 위해 주차장으로 들어왔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운전을 위험하게 한다는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이들을 추적한 겁니다.

A군이 몰았던 차량은 한 자동차 공유 업체가 운영하는 렌터카.

A군이 붙잡힌 주차장 바로 옆이 차고지로 등록되어 있었습니다.

[자동차 공유 업체/음성변조 : "(○○카 맞죠?) 네, 맞습니다. (차고지는) ○○랜드 야외 주차장으로 확인됩니다."]

경찰 조사 결과 고등학생들은 비대면으로 이 차량을 빌려 광주 도심을 돌아다닌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A군 등은 SNS 메신저로 누군가에게 차를 빌리고. 차량 앱을 이용해 차량 시동을 걸었다고 진술했습니다.

A군은 또 렌터가 비용은 지불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앱으로) 서울에 있으면서도 광주에 있는 차 다 시동 걸잖아요. 앱으로 차 시동을 걸어줘가지고 그렇게 했다고..."]

경찰은 차량 공유 업체를 상대로 실제 차를 빌린 사람을 확인하는 한편, A군을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손준수입니다.

촬영기자:이성현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렌터카로 도심 누빈 고교생…“비대면으로 빌렸다”
    • 입력 2024-02-01 21:41:57
    • 수정2024-02-02 10:39:23
    뉴스9(광주)
[앵커]

무면허로 렌터카를 빌려 4시간 동안 광주 도심을 달린 고등학생들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스마트폰 채팅앱을 통해 비대면으로 차량을 빌린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보도에 손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건물 주차장으로 흰색 승용차 한 대가 들어옵니다.

주차를 시도하다가 다시 밖으로 나가려는 차량, 손으로 차단기를 작동시켜보지만 열리지 않습니다.

차량이 잠시 멈춘 사이 경찰이 다가와 검문을 시작합니다.

차에 탄 사람은 운전석에 앉아 있던 18살 A군을 포함한 고등학생 4명, 모두 운전 면허가 없는 상태였습니다.

이들은 광주 도심을 4시간 정도 돌아다닌 뒤 차량을 반납하기 위해 주차장으로 들어왔다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운전을 위험하게 한다는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이들을 추적한 겁니다.

A군이 몰았던 차량은 한 자동차 공유 업체가 운영하는 렌터카.

A군이 붙잡힌 주차장 바로 옆이 차고지로 등록되어 있었습니다.

[자동차 공유 업체/음성변조 : "(○○카 맞죠?) 네, 맞습니다. (차고지는) ○○랜드 야외 주차장으로 확인됩니다."]

경찰 조사 결과 고등학생들은 비대면으로 이 차량을 빌려 광주 도심을 돌아다닌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A군 등은 SNS 메신저로 누군가에게 차를 빌리고. 차량 앱을 이용해 차량 시동을 걸었다고 진술했습니다.

A군은 또 렌터가 비용은 지불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앱으로) 서울에 있으면서도 광주에 있는 차 다 시동 걸잖아요. 앱으로 차 시동을 걸어줘가지고 그렇게 했다고..."]

경찰은 차량 공유 업체를 상대로 실제 차를 빌린 사람을 확인하는 한편, A군을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손준수입니다.

촬영기자:이성현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광주-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