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지사 “공무원 음주운전 유감…무관용 일벌백계”

입력 2024.02.02 (21:54) 수정 2024.02.02 (22:1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KBS가 단독 보도한 제주도청 공무원 음주운전 사건과 관련해 오영훈 도지사는 깊은 유감을 표명하며, 수사 결과에 따라 엄중 처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오영훈 지사는, 이번 사건을 계기로 공무원 품위를 훼손하고 도민사회 신뢰를 추락시키는 공직자의 범죄나 일탈 행위에 대해서 무관용 원칙으로 일벌백계하고,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지난달 도청 소속 공무원인 50대 남성은 술을 마신 채 운전하던 중 단속에 나선 경찰관을 차에 매단 채 도주하다 부상을 입혔고, 특수공무집행방해 치상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오영훈 지사 “공무원 음주운전 유감…무관용 일벌백계”
    • 입력 2024-02-02 21:54:40
    • 수정2024-02-02 22:12:34
    뉴스9(제주)
KBS가 단독 보도한 제주도청 공무원 음주운전 사건과 관련해 오영훈 도지사는 깊은 유감을 표명하며, 수사 결과에 따라 엄중 처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오영훈 지사는, 이번 사건을 계기로 공무원 품위를 훼손하고 도민사회 신뢰를 추락시키는 공직자의 범죄나 일탈 행위에 대해서 무관용 원칙으로 일벌백계하고,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지난달 도청 소속 공무원인 50대 남성은 술을 마신 채 운전하던 중 단속에 나선 경찰관을 차에 매단 채 도주하다 부상을 입혔고, 특수공무집행방해 치상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제주-주요뉴스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