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마스 “이스라엘 북부로 미사일 발사”…이 “발사 지점 보복 타격”

입력 2024.02.28 (19:34) 수정 2024.02.28 (19:34)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하마스의 무장조직 알카삼 여단은 현지시각 28일 레바논 남부에서 이스라엘 북부를 미사일로 타격했다고 밝혔습니다.

알카삼 여단은 이날 자체 선전용 텔레그램 채널을 통해 “레바논 남부에서 40기의 그라드 미사일을 (이스라엘군) 769여단 본부와 베이트 힐랄 공항 막사를 목표로 2차례에 걸쳐 동시 발사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이번 공격이 이스라엘이 “가자지구에서 저지른 민간인 학살과 레바논 남부에서 자행한 암살에 대응하는 차원의 공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 이스라엘군은 “레바논에서 이스라엘 영토를 가로질러 날아든 약 10개의 발사체를 감지해 이 가운데 몇 개는 격추했다”며 “레바논 남부의 미사일 발사 지점을 보복 타격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하마스 “이스라엘 북부로 미사일 발사”…이 “발사 지점 보복 타격”
    • 입력 2024-02-28 19:34:26
    • 수정2024-02-28 19:34:52
    국제
하마스의 무장조직 알카삼 여단은 현지시각 28일 레바논 남부에서 이스라엘 북부를 미사일로 타격했다고 밝혔습니다.

알카삼 여단은 이날 자체 선전용 텔레그램 채널을 통해 “레바논 남부에서 40기의 그라드 미사일을 (이스라엘군) 769여단 본부와 베이트 힐랄 공항 막사를 목표로 2차례에 걸쳐 동시 발사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이번 공격이 이스라엘이 “가자지구에서 저지른 민간인 학살과 레바논 남부에서 자행한 암살에 대응하는 차원의 공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 이스라엘군은 “레바논에서 이스라엘 영토를 가로질러 날아든 약 10개의 발사체를 감지해 이 가운데 몇 개는 격추했다”며 “레바논 남부의 미사일 발사 지점을 보복 타격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