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증하는 고령 운전자 추돌 사고…4년 사이 50% 늘었다

입력 2024.02.28 (21:38) 수정 2024.02.28 (22:2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최근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의 교통사고가 계속 늘고 있습니다.

사고를 줄이기 위해 운전면허 반납을 유도하고 있지만, 실제 반납률은 현저히 낮습니다.

공민경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승용차 한 대가 무서운 속도로 보행자들을 덮칩니다.

이 사고로 보행자 3명이 숨졌습니다.

운전자는 80세가 넘는 고령이었습니다.

[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연세가 한 82세이시니까…. 신호 들어온 거를 보행자도 못 봤다 그러고."]

앞차가 멈췄지만, 그대로 들이받습니다.

이 차량의 운전자는 67세였습니다.

전체 교통사고는 줄고 있지만, 이렇게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가 낸 교통사고는 오히려 늘고 있습니다.

2022년에는 사상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추돌사고의 경우, 더욱 빠르게 늘고 있습니다.

고령 운전자 추돌사고는 최근 4년 동안 50% 가까이 늘었습니다.

같은 기간 20~30대가 12% 가까이 줄어든 것과 대조적입니다.

고령의 운전자들은 노화로 신체능력과 판단력이 저하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때문에 지자체들은 고령 운전자의 운전 면허 자진 반납을 유도하고 있지만, 실제 반납률은 2% 안팎에 불과합니다.

[한상진/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교수 : "농촌에 사시는 분들 입장에서는 차가 없으면 하루에 두세 번 다니는 버스를 타고 이동한다는 건 굉장히 어려워지니까 그런 분들이 반납하기 어려운 것 같고요."]

가속화하는 고령화로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는 2040년엔 1,300만 명을 넘길 것으로 전망됩니다.

KBS 뉴스 공민경입니다.

영상편집:김선영/그래픽 제작:고석훈/화면제공:삼성화재 교통안전문화연구소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급증하는 고령 운전자 추돌 사고…4년 사이 50% 늘었다
    • 입력 2024-02-28 21:38:22
    • 수정2024-02-28 22:23:49
    뉴스 9
[앵커]

최근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의 교통사고가 계속 늘고 있습니다.

사고를 줄이기 위해 운전면허 반납을 유도하고 있지만, 실제 반납률은 현저히 낮습니다.

공민경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승용차 한 대가 무서운 속도로 보행자들을 덮칩니다.

이 사고로 보행자 3명이 숨졌습니다.

운전자는 80세가 넘는 고령이었습니다.

[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연세가 한 82세이시니까…. 신호 들어온 거를 보행자도 못 봤다 그러고."]

앞차가 멈췄지만, 그대로 들이받습니다.

이 차량의 운전자는 67세였습니다.

전체 교통사고는 줄고 있지만, 이렇게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가 낸 교통사고는 오히려 늘고 있습니다.

2022년에는 사상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추돌사고의 경우, 더욱 빠르게 늘고 있습니다.

고령 운전자 추돌사고는 최근 4년 동안 50% 가까이 늘었습니다.

같은 기간 20~30대가 12% 가까이 줄어든 것과 대조적입니다.

고령의 운전자들은 노화로 신체능력과 판단력이 저하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때문에 지자체들은 고령 운전자의 운전 면허 자진 반납을 유도하고 있지만, 실제 반납률은 2% 안팎에 불과합니다.

[한상진/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교수 : "농촌에 사시는 분들 입장에서는 차가 없으면 하루에 두세 번 다니는 버스를 타고 이동한다는 건 굉장히 어려워지니까 그런 분들이 반납하기 어려운 것 같고요."]

가속화하는 고령화로 65세 이상 고령 운전자는 2040년엔 1,300만 명을 넘길 것으로 전망됩니다.

KBS 뉴스 공민경입니다.

영상편집:김선영/그래픽 제작:고석훈/화면제공:삼성화재 교통안전문화연구소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